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섬진강권 시·군의회 “환경부가 피해 보상해야”
입력 2020.08.19 (08:47) 수정 2020.08.19 (09:34) 뉴스광장(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섬진강권역 시·군의회가 상류 댐 방류 실패로 홍수 피해가 났다며 환경부와 수자원공사가 피해를 모두 보상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구례군의회와 곡성군의회 등 섬진강권 7개 시.군의회는 공동성명을 통해 수자원공사가 태풍이 북상하는 지난 6일 섬진강댐에서 초당 196톤의 물을 방류하다가 8일 오후에야 계획 방류량을 초과한 1,869톤을 내보냈다면서 방류 실패로 홍수피해가 났다고 주장했습니다.
  • 섬진강권 시·군의회 “환경부가 피해 보상해야”
    • 입력 2020-08-19 08:47:58
    • 수정2020-08-19 09:34:37
    뉴스광장(광주)
섬진강권역 시·군의회가 상류 댐 방류 실패로 홍수 피해가 났다며 환경부와 수자원공사가 피해를 모두 보상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구례군의회와 곡성군의회 등 섬진강권 7개 시.군의회는 공동성명을 통해 수자원공사가 태풍이 북상하는 지난 6일 섬진강댐에서 초당 196톤의 물을 방류하다가 8일 오후에야 계획 방류량을 초과한 1,869톤을 내보냈다면서 방류 실패로 홍수피해가 났다고 주장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