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원주·춘천서 확진자 6명 발생…강원도 110명
입력 2020.08.21 (12:07) 수정 2020.08.21 (12:13) 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시청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KBS강원 뉴스 특보입니다.

어제 원주의 체조 교실에서 6명이 한꺼번에 집단 확진을 받은 데 이어, 확진자 가족 4명이 추가로 확진을 받았습니다.
 
원주 체조교실발 확진자만 10명이 되면서 원주지역의 감염세가 확산하지는 않을까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취재기가 연결해 자세한 소식 들어봅니다.

정상빈  기자! 

원주의 상황이 상당히 심각한데요,

자세한 소식 전해주시죠.

[기자]

네, 원주와 춘천에서만 확진자가 6명이 추가 발생했습니다.

먼저, 원주 소식부터 전하겠습니다.

어제(20일) 원주 무실동에 있는 체조 교실에서 6명의 확진자가 나왔는데요,

이 확진자의 가족 4명이 오늘 코로나 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체조 교실 수강생인 원주 35번과 38번 환자의 가족들입니다.

또, 원주 명륜초 병설유치원 교사 한 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에 따라, 강원도교육청은 명륜초등학교와 병설유치원 교직원과 재학생이 전수 검사를 받을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또,명륜초등학교와 병설유치원에 대해 2주간 원격 수업으로 전환하고, 방역작업을 시행한다고 밝혔습니다.

원주지역 유치원과 초,중,고,특수학교 전체도 원격수업으로 전환하게 됩니다.

긴급돌봄운영의 경우 명륜초와 병설유치원을 제외하고 운영할 예정입니다.

춘천에서도 확진자가 나왔는데요.

서울 사랑제일교회를방문한 것으로 알려진 후평동에 사는 주민입니다.
 
현재 이 확진자에 대한 역학 조사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이로써 도내 코로나 19 확진자는 모두 110명이 됐습니다.

한편, 8·15 광복절 집회에 참석한 도내 참석자가 4백 명이 넘는 것으로 알려졌는데, 집회 참가 주도자 등에 참석자 명단을 요청하고 있지만 이를 거부하고 있어, 확산세가 더 이어지지 않을지 방역 당국도 긴장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원주시 재난 안전 대책 본부에서 KBS 뉴스 정상빈입니다.

촬영기자:최중호
  • 원주·춘천서 확진자 6명 발생…강원도 110명
    • 입력 2020-08-21 12:07:53
    • 수정2020-08-21 12:13:08
    춘천
[앵커]

시청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KBS강원 뉴스 특보입니다.

어제 원주의 체조 교실에서 6명이 한꺼번에 집단 확진을 받은 데 이어, 확진자 가족 4명이 추가로 확진을 받았습니다.
 
원주 체조교실발 확진자만 10명이 되면서 원주지역의 감염세가 확산하지는 않을까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취재기가 연결해 자세한 소식 들어봅니다.

정상빈  기자! 

원주의 상황이 상당히 심각한데요,

자세한 소식 전해주시죠.

[기자]

네, 원주와 춘천에서만 확진자가 6명이 추가 발생했습니다.

먼저, 원주 소식부터 전하겠습니다.

어제(20일) 원주 무실동에 있는 체조 교실에서 6명의 확진자가 나왔는데요,

이 확진자의 가족 4명이 오늘 코로나 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체조 교실 수강생인 원주 35번과 38번 환자의 가족들입니다.

또, 원주 명륜초 병설유치원 교사 한 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에 따라, 강원도교육청은 명륜초등학교와 병설유치원 교직원과 재학생이 전수 검사를 받을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또,명륜초등학교와 병설유치원에 대해 2주간 원격 수업으로 전환하고, 방역작업을 시행한다고 밝혔습니다.

원주지역 유치원과 초,중,고,특수학교 전체도 원격수업으로 전환하게 됩니다.

긴급돌봄운영의 경우 명륜초와 병설유치원을 제외하고 운영할 예정입니다.

춘천에서도 확진자가 나왔는데요.

서울 사랑제일교회를방문한 것으로 알려진 후평동에 사는 주민입니다.
 
현재 이 확진자에 대한 역학 조사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이로써 도내 코로나 19 확진자는 모두 110명이 됐습니다.

한편, 8·15 광복절 집회에 참석한 도내 참석자가 4백 명이 넘는 것으로 알려졌는데, 집회 참가 주도자 등에 참석자 명단을 요청하고 있지만 이를 거부하고 있어, 확산세가 더 이어지지 않을지 방역 당국도 긴장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원주시 재난 안전 대책 본부에서 KBS 뉴스 정상빈입니다.

촬영기자:최중호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