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현장영상] “반성하며 살겠다” 몰카 혐의 SBS 전 앵커 김성준, 1심 집유
입력 2020.08.21 (15:49) 케이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지난해 7월 지하철에서 여성의 신체를 몰래 촬영해 재판에 넘겨진 전 SBS 앵커 김성준 씨가 1심 공판에서 집행유예를 선고받았습니다.

오늘 (21일) 오후 서울남부지법에서 열린 1심 공판에서 재판부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카메라 등을 이용 촬영) 위반 혐의를 받는 김 씨에게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습니다. 또 성폭력 프로그램 40시간 수강 명령도 내렸습니다.

공판을 마치고 나온 뒤 김 씨는 "겸허한 마음으로 반성하며 지내겠다. 피해자에게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말했습니다.

SBS 전 앵커 김성준 씨의 1심 공판 현장입니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 [현장영상] “반성하며 살겠다” 몰카 혐의 SBS 전 앵커 김성준, 1심 집유
    • 입력 2020-08-21 15:49:15
    케이야
지난해 7월 지하철에서 여성의 신체를 몰래 촬영해 재판에 넘겨진 전 SBS 앵커 김성준 씨가 1심 공판에서 집행유예를 선고받았습니다.

오늘 (21일) 오후 서울남부지법에서 열린 1심 공판에서 재판부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카메라 등을 이용 촬영) 위반 혐의를 받는 김 씨에게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습니다. 또 성폭력 프로그램 40시간 수강 명령도 내렸습니다.

공판을 마치고 나온 뒤 김 씨는 "겸허한 마음으로 반성하며 지내겠다. 피해자에게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말했습니다.

SBS 전 앵커 김성준 씨의 1심 공판 현장입니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