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靑, 24시간 비상대응 체제…매일 코로나 긴급대응회의
입력 2020.08.21 (16:24) 수정 2020.08.21 (16:34) 정치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함에 따라 청와대는 24시간 비상체제를 가동하는 등 대응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오늘(21일) 서면브리핑을 통해 "청와대는 엄중한 코로나19 상황을 맞이해 오늘부터 비상대응 체제를 가동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청와대는 매일 오전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이 주재하는 코로나19 긴급대응회의를 개최합니다.

또 코로나19 상황이 안정될 때까지 청와대 비서실은 비상근무 체계로 운영됩니다.

우선 위기관리센터를 중심으로 전국의 코로나19 상황을 24시간 점검하고, 코로나19 대응 관련 부서는 야간·주말 비상근무 및 상시 점검 체계를 가동합니다.

다른 비서관실 역시 코로나19와 관련한 소관 업무를 토대로 상시 관리 체제에 들어간다고 청와대는 전했습니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 靑, 24시간 비상대응 체제…매일 코로나 긴급대응회의
    • 입력 2020-08-21 16:24:59
    • 수정2020-08-21 16:34:47
    정치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함에 따라 청와대는 24시간 비상체제를 가동하는 등 대응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오늘(21일) 서면브리핑을 통해 "청와대는 엄중한 코로나19 상황을 맞이해 오늘부터 비상대응 체제를 가동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청와대는 매일 오전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이 주재하는 코로나19 긴급대응회의를 개최합니다.

또 코로나19 상황이 안정될 때까지 청와대 비서실은 비상근무 체계로 운영됩니다.

우선 위기관리센터를 중심으로 전국의 코로나19 상황을 24시간 점검하고, 코로나19 대응 관련 부서는 야간·주말 비상근무 및 상시 점검 체계를 가동합니다.

다른 비서관실 역시 코로나19와 관련한 소관 업무를 토대로 상시 관리 체제에 들어간다고 청와대는 전했습니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