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 들어 온열질환자 19명…70% 실외 활동
입력 2020.08.21 (21:46) 수정 2020.08.22 (18:04) 뉴스9(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긴 장마가 끝나고 본격적인 폭염이 이어지면서 울산에서도 온열질환자가 늘고 있습니다.

지난 18일 20대 남성이 일을 하다 열경련을 일으켜 병원으로 옮겨졌고, 앞서 16일에는 70대 남성이 밭에서 탈진으로 쓰러지는 등 울산에서 올들어 19명의 온열질환자가 발생했습니다.

특히 이 가운데 70%가량인 13명은 바깥에서 활동하다 열탈진 등의 증상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올 들어 온열질환자 19명…70% 실외 활동
    • 입력 2020-08-21 21:46:56
    • 수정2020-08-22 18:04:27
    뉴스9(울산)
긴 장마가 끝나고 본격적인 폭염이 이어지면서 울산에서도 온열질환자가 늘고 있습니다.

지난 18일 20대 남성이 일을 하다 열경련을 일으켜 병원으로 옮겨졌고, 앞서 16일에는 70대 남성이 밭에서 탈진으로 쓰러지는 등 울산에서 올들어 19명의 온열질환자가 발생했습니다.

특히 이 가운데 70%가량인 13명은 바깥에서 활동하다 열탈진 등의 증상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 남미경

    남미경 news8368@k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