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통합 “2차 대유행, 정부 책임…‘코로나 정치’ 중단해야”
입력 2020.08.24 (10:44) 수정 2020.08.24 (10:50) 정치
미래통합당이 코로나 19 재확산은 정부의 방역 실책 때문이라고 일제히 비판했습니다.

통합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오늘(24일)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 회의에서 "코로나가 소강상태를 보이자 정부는 각종 방역조치를 완화하는 등 방심했고 코로나 19가 퍼져나갔다"고 지적했습니다.

정부가 소비진작을 위해 숙박·여행 할인 쿠폰을 배포하고 8월 17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했던 것이 코로나19확산을 불러왔다는 주장입니다.

김 위원장은 공권력 집행을 거론한 문 대통령을 겨냥해선 "국민을 범죄자처럼 여기고 공권력을 휘두르며 공포를 조장하는 것은 민주국가에서 지양해야 할 일"이라고 밝혔습니다.

광화문집회에 통합당 책임이 있다고 주장하는 여당을 향해서도 불편한 심기를 숨기지 않았습니다.

김 위원장은 "코로나 사태를 지나치게 정치화하려는 여권의 상식을 이해할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조국 사태'와 울산시장 선거개입 의혹 사건 등 그동안 논란이 됐던 사건들을 나열하며 "(여권은) 권력형 의혹 사건들에 대해 어찌된 것인지 침묵한다"고 비난했습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2차 대유행을 막지 못한 것은 이유를 불문하고 정부 책임"이라며 "정부가 임시공휴일 지정이나 외식 쿠폰 등으로 코로나가 종식됐다는 잘못된 인식을 심어준 책임이 크다"고 말했습니다.

주 원내대표는 "사과와 협조를 구해야 할 판에, (정부와 여당은) 방역보다 '코로나 정치'에 신경을 쓴다"면서 "정치공세를 중단하고, 위기를 극복할 스위치를 켜기를 다시 한 번 부탁한다"고 촉구했습니다.

통합당은 총선 공약으로 내놨던 '국민안전보건부' 신설을 다시 거론하며, 정부의 보건의료 정책기능을 강화해야 한다고 제안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통합 “2차 대유행, 정부 책임…‘코로나 정치’ 중단해야”
    • 입력 2020-08-24 10:44:59
    • 수정2020-08-24 10:50:38
    정치
미래통합당이 코로나 19 재확산은 정부의 방역 실책 때문이라고 일제히 비판했습니다.

통합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오늘(24일)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 회의에서 "코로나가 소강상태를 보이자 정부는 각종 방역조치를 완화하는 등 방심했고 코로나 19가 퍼져나갔다"고 지적했습니다.

정부가 소비진작을 위해 숙박·여행 할인 쿠폰을 배포하고 8월 17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했던 것이 코로나19확산을 불러왔다는 주장입니다.

김 위원장은 공권력 집행을 거론한 문 대통령을 겨냥해선 "국민을 범죄자처럼 여기고 공권력을 휘두르며 공포를 조장하는 것은 민주국가에서 지양해야 할 일"이라고 밝혔습니다.

광화문집회에 통합당 책임이 있다고 주장하는 여당을 향해서도 불편한 심기를 숨기지 않았습니다.

김 위원장은 "코로나 사태를 지나치게 정치화하려는 여권의 상식을 이해할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조국 사태'와 울산시장 선거개입 의혹 사건 등 그동안 논란이 됐던 사건들을 나열하며 "(여권은) 권력형 의혹 사건들에 대해 어찌된 것인지 침묵한다"고 비난했습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2차 대유행을 막지 못한 것은 이유를 불문하고 정부 책임"이라며 "정부가 임시공휴일 지정이나 외식 쿠폰 등으로 코로나가 종식됐다는 잘못된 인식을 심어준 책임이 크다"고 말했습니다.

주 원내대표는 "사과와 협조를 구해야 할 판에, (정부와 여당은) 방역보다 '코로나 정치'에 신경을 쓴다"면서 "정치공세를 중단하고, 위기를 극복할 스위치를 켜기를 다시 한 번 부탁한다"고 촉구했습니다.

통합당은 총선 공약으로 내놨던 '국민안전보건부' 신설을 다시 거론하며, 정부의 보건의료 정책기능을 강화해야 한다고 제안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