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본, 코로나19 자비 진단검사 희망자 늘어
입력 2020.08.24 (12:45) 수정 2020.08.24 (12:54)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코로나19 확산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자비로 진단검사를 받는 사람들이 늘고 있습니다.

[리포트]

이 병원에서는 코로나19 감염 의심자가 아니어도 본인 부담으로 진단검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자비 검사는 원래 해외 출장에 검사 결과가 필요한 사람 등을 대상으로 시작했는데요.

지금은 국내에서 안심하고 활동을 재개하고 싶어하는 기업으로부터 의뢰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비용은 우리 돈 45만 원 정도로 비싸지만 이 병원에서만 하루 검사 수가 100여 건에 이릅니다.

출연자와 직원 등 100여 명이 일하는 도쿄의 한 극단입니다.

지난달 공연 재개 이후 출연자 등 관계자 전원이 정기적으로 진단검사를 받고 있습니다.

검사 비용만 한 달에 2천만 원 넘게 듭니다.

[후쿠시마 아키오/극단 대표 : "관객들이 검사 받고 있냐는 질문을 많이 하십니다. 불안해하는 분들이 계셔서 검사를 하는 수밖에 없습니다."]

이 극단에서는 크라우드 펀딩으로 검사 비용을 기부받고 있지만 지금까지 모인 기부액은 목표 금액의 10%도 안 됩니다.
  • 일본, 코로나19 자비 진단검사 희망자 늘어
    • 입력 2020-08-24 12:48:42
    • 수정2020-08-24 12:54:36
    뉴스 12
[앵커]

코로나19 확산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자비로 진단검사를 받는 사람들이 늘고 있습니다.

[리포트]

이 병원에서는 코로나19 감염 의심자가 아니어도 본인 부담으로 진단검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자비 검사는 원래 해외 출장에 검사 결과가 필요한 사람 등을 대상으로 시작했는데요.

지금은 국내에서 안심하고 활동을 재개하고 싶어하는 기업으로부터 의뢰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비용은 우리 돈 45만 원 정도로 비싸지만 이 병원에서만 하루 검사 수가 100여 건에 이릅니다.

출연자와 직원 등 100여 명이 일하는 도쿄의 한 극단입니다.

지난달 공연 재개 이후 출연자 등 관계자 전원이 정기적으로 진단검사를 받고 있습니다.

검사 비용만 한 달에 2천만 원 넘게 듭니다.

[후쿠시마 아키오/극단 대표 : "관객들이 검사 받고 있냐는 질문을 많이 하십니다. 불안해하는 분들이 계셔서 검사를 하는 수밖에 없습니다."]

이 극단에서는 크라우드 펀딩으로 검사 비용을 기부받고 있지만 지금까지 모인 기부액은 목표 금액의 10%도 안 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