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사랑제일교회 “정부, 외교부·민노총 확진자 우리였다면 협박했을 것”
입력 2020.08.24 (15:06) 수정 2020.08.24 (15:12) 사회
외교부 청사와 민주노총 집회 참가자 등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가운데, 사랑제일교회가 방역당국의 검사 기준이 공정하지 않다며 정부를 비판했습니다.

서울 성북구 소재 사랑제일교회 변호인단은 오늘(24일) 오전 이같은 입장을 발표하며, 코로나19 확산의 진실을 규명해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외교부 청사와 민주노총 주최 집회 참석자에게서 확진자가 나온 사례를 언급하며 방역당국의 대처가 다르다고 주장했습니다.

변호인단은 "외교부의 경우 밀접접촉자 35명만 검사했고, 민노총의 경우도 현장에 있었던 집회참가자 전원이 아닌 확진자를 중심으로 한 접촉자 기준으로 검사했다"면서 "외교부 및 민노총이 사랑제일교회나 문재인 탄핵 광화문 집회 참가자들이었다면 모든 정규직, 비정규직, 퇴직 직원들까지의 명단을 요구했을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명단을 다 받아서 전수검사를 상당 부분 진행한 시점에서도 명단이 더 있을 것이라는 자의적 의심을 내세워 압수수색을 하고 외교부 장관을 즉시 체포할 듯 협박했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끝으로 이들은 "정부의 코로나 대국민 사기의 진실을 규명해 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방역당국이 사랑제일교회 신도 명단을 확보하기 위해 현장 조사에 나섰으나 교인들이 반박하자, 경찰은 지난 21일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교회를 강제 조사했습니다.

사랑제일교회 측은 어제(23일) 기자회견을 열고 이같은 압수수색이 불법이라며, 장하연 서울지방경찰청장과 정세균 국무총리 등을 검찰에 고발하겠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한편 서울시 조사에 따르면, 사랑제일교회 관련 검사 대상의 양성률이 21.7%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이는 서울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사람들의 전체 양성률(0.64%)의 34배에 이르는 수치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 사랑제일교회 “정부, 외교부·민노총 확진자 우리였다면 협박했을 것”
    • 입력 2020-08-24 15:06:16
    • 수정2020-08-24 15:12:02
    사회
외교부 청사와 민주노총 집회 참가자 등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가운데, 사랑제일교회가 방역당국의 검사 기준이 공정하지 않다며 정부를 비판했습니다.

서울 성북구 소재 사랑제일교회 변호인단은 오늘(24일) 오전 이같은 입장을 발표하며, 코로나19 확산의 진실을 규명해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외교부 청사와 민주노총 주최 집회 참석자에게서 확진자가 나온 사례를 언급하며 방역당국의 대처가 다르다고 주장했습니다.

변호인단은 "외교부의 경우 밀접접촉자 35명만 검사했고, 민노총의 경우도 현장에 있었던 집회참가자 전원이 아닌 확진자를 중심으로 한 접촉자 기준으로 검사했다"면서 "외교부 및 민노총이 사랑제일교회나 문재인 탄핵 광화문 집회 참가자들이었다면 모든 정규직, 비정규직, 퇴직 직원들까지의 명단을 요구했을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명단을 다 받아서 전수검사를 상당 부분 진행한 시점에서도 명단이 더 있을 것이라는 자의적 의심을 내세워 압수수색을 하고 외교부 장관을 즉시 체포할 듯 협박했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끝으로 이들은 "정부의 코로나 대국민 사기의 진실을 규명해 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방역당국이 사랑제일교회 신도 명단을 확보하기 위해 현장 조사에 나섰으나 교인들이 반박하자, 경찰은 지난 21일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교회를 강제 조사했습니다.

사랑제일교회 측은 어제(23일) 기자회견을 열고 이같은 압수수색이 불법이라며, 장하연 서울지방경찰청장과 정세균 국무총리 등을 검찰에 고발하겠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한편 서울시 조사에 따르면, 사랑제일교회 관련 검사 대상의 양성률이 21.7%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이는 서울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사람들의 전체 양성률(0.64%)의 34배에 이르는 수치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코로나19 팩트체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