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안전속도 5030’ 사망자 38% 감소…차량 정체 ‘미미’
입력 2020.08.24 (20:16) 뉴스7(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지난 5월부터 시내 주요 도로의 제한속도를 시속 50㎞, 그 밖의 이면도로를 시속 30㎞로 낮춘 이후 교통사고 사망자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부산경찰청 분석결과, 전국에서 처음으로 '안전속도 5030' 정책을 시행한 100일 동안 교통사고 사망자가 25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8% 줄었습니다.

보행 중 사망자는 21명에서 12명으로 43% 감소했습니다.

반면 도심을 통과하는 중앙대로의 속도는 '5030 정책' 이전 평균 시속 28.2㎞에서 시행 후 27.8㎞로 조사돼 우려와는 달리 차량 정체는 미미했습니다. 
  • ‘안전속도 5030’ 사망자 38% 감소…차량 정체 ‘미미’
    • 입력 2020-08-24 20:16:41
    뉴스7(부산)
지난 5월부터 시내 주요 도로의 제한속도를 시속 50㎞, 그 밖의 이면도로를 시속 30㎞로 낮춘 이후 교통사고 사망자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부산경찰청 분석결과, 전국에서 처음으로 '안전속도 5030' 정책을 시행한 100일 동안 교통사고 사망자가 25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8% 줄었습니다.

보행 중 사망자는 21명에서 12명으로 43% 감소했습니다.

반면 도심을 통과하는 중앙대로의 속도는 '5030 정책' 이전 평균 시속 28.2㎞에서 시행 후 27.8㎞로 조사돼 우려와는 달리 차량 정체는 미미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