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사노피·GSK,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12월 초 결과 기대”
입력 2020.09.04 (01:00) 수정 2020.09.04 (01:00) 국제
프랑스 제약사 사노피가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 임상시험을 시작했습니다.

사노피는 오늘(3일) 배포한 보도자료에서 성인 440명을 대상으로 임상 1상, 2상 시험에 착수했으며 결과는 올해 12월 초에 나올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임상 1상은 후보물질을 사람에게 처음 투여해 안전성 등을 확인하는 단계이고, 2상은 환자들에게 투여해 치료 효과를 탐색하는 단계를 의미합니다.

영국 글락소스미스클라인과 손잡고 백신을 개발 중인 사노피는 결과가 나오는 대로 안전성과 치료 효과를 확증하는 마지막 3상 시험을 개시할 예정입니다.

임상시험에 성공한다면 내년 상반기 안에 승인을 받고, 연간 최대 10억 회 분의 백신을 생산하겠다는 게 두 회사의 계획입니다.

앞서 미국과 영국 정부는 사노피와 GSK가 개발하고 있는 코로나19 백신을 선주문으로 대량 확보했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게티이미지]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 사노피·GSK,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12월 초 결과 기대”
    • 입력 2020-09-04 01:00:22
    • 수정2020-09-04 01:00:40
    국제
프랑스 제약사 사노피가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 임상시험을 시작했습니다.

사노피는 오늘(3일) 배포한 보도자료에서 성인 440명을 대상으로 임상 1상, 2상 시험에 착수했으며 결과는 올해 12월 초에 나올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임상 1상은 후보물질을 사람에게 처음 투여해 안전성 등을 확인하는 단계이고, 2상은 환자들에게 투여해 치료 효과를 탐색하는 단계를 의미합니다.

영국 글락소스미스클라인과 손잡고 백신을 개발 중인 사노피는 결과가 나오는 대로 안전성과 치료 효과를 확증하는 마지막 3상 시험을 개시할 예정입니다.

임상시험에 성공한다면 내년 상반기 안에 승인을 받고, 연간 최대 10억 회 분의 백신을 생산하겠다는 게 두 회사의 계획입니다.

앞서 미국과 영국 정부는 사노피와 GSK가 개발하고 있는 코로나19 백신을 선주문으로 대량 확보했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게티이미지]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