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산시 “코로나19 노인복지 공백 최소화”
입력 2020.09.04 (07:39) 수정 2020.09.04 (16:15) 뉴스광장(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시가 코로나19로 인한 노인복지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울산시는 올해 1월부터 82억 원의 예산으로 돌봄이 필요한 취약 독거노인 5천여 명에게 맞춤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특히, 사회관계가 취약하거나 우울증이 심한 노인 170명에게 자살 예방, 우울증 경감을 위해 개인별 상담과 사례 관리에 나서고 있다고 울산시는 밝혔습니다.
  • 울산시 “코로나19 노인복지 공백 최소화”
    • 입력 2020-09-04 07:39:18
    • 수정2020-09-04 16:15:16
    뉴스광장(울산)
울산시가 코로나19로 인한 노인복지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울산시는 올해 1월부터 82억 원의 예산으로 돌봄이 필요한 취약 독거노인 5천여 명에게 맞춤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특히, 사회관계가 취약하거나 우울증이 심한 노인 170명에게 자살 예방, 우울증 경감을 위해 개인별 상담과 사례 관리에 나서고 있다고 울산시는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