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의료계·민주당·정부 합의 타결…집단휴진 종료
입력 2020.09.04 (11:00) 수정 2020.09.04 (11:08)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의료계 집단 휴진이 보름 만에 중단될 것으로 보입니다.

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의료단체가 밤샘 협상을 통해 합의에 도달했습니다.

다만, 전공의협의회 등 젊은 의사단체 일부가 합의안을 인정할 수 없다고 나서 변수가 되고 있습니다.

취재기자 전화로 연결합니다.

조태흠 기자, 진단휴진에 나섰던 의사들, 오늘 복귀하는 건가요?

[리포트]

네, 일단 대한의사협회는 민주당과 합의문에 서명을 했고, 정부와의 합의문에도 곧 최종 서명을 할 예정입니다. (조금 전 최종 서명을 했습니다.)

합의문에는 집단휴진에 나선 의사들이 집단행동을 중단하고 복귀한다는 내용이 명시돼있습니다.

다만, 전공의협의회 등 젊은 의사단체 일부의 이견이 의료현장 복귀의 막판 변수인데요.

전공의협의회 지도부 등은 합의안에 최종 동의한 일 없다는 입장입니다.

의료단체 내 이견 조정 상황은 좀 더 지켜봐야할 것같습니다.

의사협회와 정부여당의 합의문에는 정부는 의대정원 확대, 공공의대 신설 등의 정책 추진을 중단하고 앞으로도 이 같은 정책을 일방적으로 추진하지 않는다는 내용이 담겨있습니다.

대신에 공공의료 정책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정부와 국회에 협의체를 꾸려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논의하기로 했습니다.

사실상 정책의 원점 재검토를 민주당과 정부가 약속한 것입니다.

또 의료단체가 요구해온 지역수가 등 지역의료 지원책 개발, 필수의료 육성과 전공의 수련환경 개선 등의 방안도 논의해 반영하기로 했습니다.

민주당 이낙연 대표는 합의문 서명식에서 전공의 고발문제는 최선의 방법으로 해결하겠다고 말해서, 고발 취하 등의 조치도 뒷따를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조태흠입니다.

촬영기자:최연송/영상편집:양다운
  • 의료계·민주당·정부 합의 타결…집단휴진 종료
    • 입력 2020-09-04 11:01:38
    • 수정2020-09-04 11:08:15
[앵커]

의료계 집단 휴진이 보름 만에 중단될 것으로 보입니다.

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의료단체가 밤샘 협상을 통해 합의에 도달했습니다.

다만, 전공의협의회 등 젊은 의사단체 일부가 합의안을 인정할 수 없다고 나서 변수가 되고 있습니다.

취재기자 전화로 연결합니다.

조태흠 기자, 진단휴진에 나섰던 의사들, 오늘 복귀하는 건가요?

[리포트]

네, 일단 대한의사협회는 민주당과 합의문에 서명을 했고, 정부와의 합의문에도 곧 최종 서명을 할 예정입니다. (조금 전 최종 서명을 했습니다.)

합의문에는 집단휴진에 나선 의사들이 집단행동을 중단하고 복귀한다는 내용이 명시돼있습니다.

다만, 전공의협의회 등 젊은 의사단체 일부의 이견이 의료현장 복귀의 막판 변수인데요.

전공의협의회 지도부 등은 합의안에 최종 동의한 일 없다는 입장입니다.

의료단체 내 이견 조정 상황은 좀 더 지켜봐야할 것같습니다.

의사협회와 정부여당의 합의문에는 정부는 의대정원 확대, 공공의대 신설 등의 정책 추진을 중단하고 앞으로도 이 같은 정책을 일방적으로 추진하지 않는다는 내용이 담겨있습니다.

대신에 공공의료 정책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정부와 국회에 협의체를 꾸려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논의하기로 했습니다.

사실상 정책의 원점 재검토를 민주당과 정부가 약속한 것입니다.

또 의료단체가 요구해온 지역수가 등 지역의료 지원책 개발, 필수의료 육성과 전공의 수련환경 개선 등의 방안도 논의해 반영하기로 했습니다.

민주당 이낙연 대표는 합의문 서명식에서 전공의 고발문제는 최선의 방법으로 해결하겠다고 말해서, 고발 취하 등의 조치도 뒷따를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조태흠입니다.

촬영기자:최연송/영상편집:양다운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