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마스크 써달라” 요구에 승객들 폭행한 50대 구속 송치
입력 2020.09.04 (14:00) 수정 2020.09.04 (14:10) 사회
출근길 지하철 안에서 마스크를 써달라고 요구한 승객들을 폭행한 50대 남성이 구속 상태로 검찰에 넘겨졌습니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50대 남성 A 씨에게 폭행 혐의를 적용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구속 송치했다고 오늘(4일) 밝혔습니다.

A 씨는 지난달 27일 오전 당산역으로 향하던 서울 지하철 2호선 전동차 안에서 자신에게 마스크를 써달라고 요구한 승객 2명을 신발 등으로 폭행한 혐의를 받습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 씨를 당산역에서 현행범으로 체포했고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서울남부지방법원은 지난달 28일 A 씨에 대해 '주거가 일정하지 않고 도주의 우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습니다.

A 씨는 경찰 조사에서 마스크를 쓰라는 독촉을 받고 홧김에 승객들을 때렸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마스크 써달라” 요구에 승객들 폭행한 50대 구속 송치
    • 입력 2020-09-04 14:00:23
    • 수정2020-09-04 14:10:09
    사회
출근길 지하철 안에서 마스크를 써달라고 요구한 승객들을 폭행한 50대 남성이 구속 상태로 검찰에 넘겨졌습니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50대 남성 A 씨에게 폭행 혐의를 적용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구속 송치했다고 오늘(4일) 밝혔습니다.

A 씨는 지난달 27일 오전 당산역으로 향하던 서울 지하철 2호선 전동차 안에서 자신에게 마스크를 써달라고 요구한 승객 2명을 신발 등으로 폭행한 혐의를 받습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 씨를 당산역에서 현행범으로 체포했고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서울남부지방법원은 지난달 28일 A 씨에 대해 '주거가 일정하지 않고 도주의 우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습니다.

A 씨는 경찰 조사에서 마스크를 쓰라는 독촉을 받고 홧김에 승객들을 때렸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