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상] “동의한 적 없습니다”…엘리베이터에서 내리지 못한 박능후 복지부 장관 무슨 일?
입력 2020.09.04 (18:00) 케이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정부가 의대 정원 확대와 공공 의대 신설 정책 추진을 중단하고 의사협회는 현장에 복귀하기로 합의했습니다.

보건복지부와 대한의사협회(이하 의협)는 오늘(4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만나 "코로나19 안정화 이후 의정 협의체에서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협의한다"는 합의문에 서명했습니다.

앞서 더불어민주당과 의협은 코로나19 안정화 이후 협의체를 구성해 법안을 중심으로 원점에서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재논의한다는데 합의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이낙연 민주당 대표는 "전공의 고발 문제는 최선의 방법으로 해결하겠다"고 말해 추후 전공의들에 대한 고발 취하 등의 조치도 뒤따를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오늘 합의와 관련해 전공의들은 "동의한 적 없는 졸속 합의"라며 강력하게 반발했습니다.

전공의들은 서명 장소인 한국건강증진개발원 24층에 엘리베이터를 타고 도착한 박능후 복지부 장관을 가로막고 ""졸속 합의 반대한다", "전공의는 동의한 적 없다"고 소리 높여 외쳤습니다. 이 때문에 박 장관은 엘리베이터에서 내리지 못했고, 결국 복지부는 이곳에서 서명식 개최가 불가능하다고 판단, 장소를 정부서울청사로 변경했습니다.
  • [영상] “동의한 적 없습니다”…엘리베이터에서 내리지 못한 박능후 복지부 장관 무슨 일?
    • 입력 2020-09-04 18:00:56
    케이야
정부가 의대 정원 확대와 공공 의대 신설 정책 추진을 중단하고 의사협회는 현장에 복귀하기로 합의했습니다.

보건복지부와 대한의사협회(이하 의협)는 오늘(4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만나 "코로나19 안정화 이후 의정 협의체에서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협의한다"는 합의문에 서명했습니다.

앞서 더불어민주당과 의협은 코로나19 안정화 이후 협의체를 구성해 법안을 중심으로 원점에서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재논의한다는데 합의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이낙연 민주당 대표는 "전공의 고발 문제는 최선의 방법으로 해결하겠다"고 말해 추후 전공의들에 대한 고발 취하 등의 조치도 뒤따를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오늘 합의와 관련해 전공의들은 "동의한 적 없는 졸속 합의"라며 강력하게 반발했습니다.

전공의들은 서명 장소인 한국건강증진개발원 24층에 엘리베이터를 타고 도착한 박능후 복지부 장관을 가로막고 ""졸속 합의 반대한다", "전공의는 동의한 적 없다"고 소리 높여 외쳤습니다. 이 때문에 박 장관은 엘리베이터에서 내리지 못했고, 결국 복지부는 이곳에서 서명식 개최가 불가능하다고 판단, 장소를 정부서울청사로 변경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