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 2시간 동안 가장 큰 태풍 영향…11시부터 고비
입력 2020.09.07 (10:53) 수정 2020.09.07 (11:05) 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앞서 전해드렸듯이 충북은 지금부터 1시간 내로 태풍 '하이선'의 고비를 맞을 것으로 예측되고 있는데요.

취재 기자와 함께, 현재 태풍 상황과 전망, 자세히 살펴봅니다.

보도국 송국회 기자 나와 있습니다.

송 기자, 지금 태풍이 어디까지 올라왔습니까?
  • 충북 2시간 동안 가장 큰 태풍 영향…11시부터 고비
    • 입력 2020-09-07 10:53:21
    • 수정2020-09-07 11:05:44
    청주
[앵커]

앞서 전해드렸듯이 충북은 지금부터 1시간 내로 태풍 '하이선'의 고비를 맞을 것으로 예측되고 있는데요.

취재 기자와 함께, 현재 태풍 상황과 전망, 자세히 살펴봅니다.

보도국 송국회 기자 나와 있습니다.

송 기자, 지금 태풍이 어디까지 올라왔습니까?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