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울 1·2호기 설비서 방사선 경보 발생…원안위 “외부 누출 없어”
입력 2020.09.08 (06:07) 수정 2020.09.08 (06:12)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경북 울진군에 위치한 한울 원전 1·2호기의 공용 설비에서 방사선 경보가 발생해 원자력안전위원회가 조사에 나섰습니다.

원안위는 어제 오후 5시 45분쯤 한국수력원자력으로부터 이 같은 보고를 받고 조사에 착수했다고 밝혔습니다.

원안위는 "액체폐기물 증발을 위한 가열기에 사용되는 보조증기 응축수 회수탱크 방사선 감시기에서 경보가 발생한 것"이라며, "방사성 물질의 외부 누출은 없는 것으로 확인했다"고 설명했습니다.
  • 한울 1·2호기 설비서 방사선 경보 발생…원안위 “외부 누출 없어”
    • 입력 2020-09-08 06:08:28
    • 수정2020-09-08 06:12:48
    뉴스광장 1부
경북 울진군에 위치한 한울 원전 1·2호기의 공용 설비에서 방사선 경보가 발생해 원자력안전위원회가 조사에 나섰습니다.

원안위는 어제 오후 5시 45분쯤 한국수력원자력으로부터 이 같은 보고를 받고 조사에 착수했다고 밝혔습니다.

원안위는 "액체폐기물 증발을 위한 가열기에 사용되는 보조증기 응축수 회수탱크 방사선 감시기에서 경보가 발생한 것"이라며, "방사성 물질의 외부 누출은 없는 것으로 확인했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