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장성군수, 공무원에 “지붕색 바꿔” 갑질 의혹
입력 2020.09.08 (10:22) 930뉴스(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유두석 장성군수가 공무원에게 집 지붕을 노랗게 색칠하도록 강요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국가인권위원회가 조사에 나섰습니다.

국가인권위원회 광주인권사무소는 전 장성군 공무원 A씨가 자신의 집 지붕을 노란색으로 칠하라고 유군수가 수차례 요구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대해 장성군은 "옐로우시티 경관사업 참여를 권유했을 뿐 강요는 아니다"고 해명했습니다.
  • 장성군수, 공무원에 “지붕색 바꿔” 갑질 의혹
    • 입력 2020-09-08 10:22:59
    930뉴스(광주)
유두석 장성군수가 공무원에게 집 지붕을 노랗게 색칠하도록 강요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국가인권위원회가 조사에 나섰습니다.

국가인권위원회 광주인권사무소는 전 장성군 공무원 A씨가 자신의 집 지붕을 노란색으로 칠하라고 유군수가 수차례 요구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대해 장성군은 "옐로우시티 경관사업 참여를 권유했을 뿐 강요는 아니다"고 해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