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도의회, ‘지방조달시스템 구축 사업’ 예산 전액 삭감
입력 2020.09.08 (15:31) 수정 2020.09.08 (15:34) 사회
경기도가 공공조달시장의 독과점을 해소하겠다며 추진하고 있는 지방조달시스템 개발 사업에 대해 경기도의회가 관련 예산을 전액 삭감했습니다.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는 오늘(8일) 2차 추가경정예산안 심의에서 지방조달시스템의 개발 타당성과 시스템 설계 용역을 위한 '경기도 공정조달시스템 구축사업' 예산안 3억 5천여 만원을 전액 삭감했다고 밝혔습니다.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는 "자체 조달시스템을 추진하면서 기획재정부와 조달청 등 정부 부처나 기관과 협의가 충분히 이뤄지지 않았고, 전자조달법과 지방계약법 시행령 개정 등도 해결되지 않았는데 예산부터 편성하는 것은 성급하다"는 의견을 제시했습니다.

이에 앞서,경기도는 조달청의 국가조달시스템인 '나라장터'가 공공물품 조달시장을 독점해 조달가격이 비싸고 조달 수수료가 불공정하게 분배되는 문제가 있다며 지난 7월 지방조달시스템 자체 개발계획을 발표했습니다.

경기도는 "시스템 구축 타당성과 관련 예산을 산출하기 위한 용역은 사업 추진에 필수적인 절차"라며 "관련 예산이 에결위 심의 과정에서 다시 반영돼 본회의를 통과할 수 있도록 도의원들에게 계속 협조를 구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경기도의회, ‘지방조달시스템 구축 사업’ 예산 전액 삭감
    • 입력 2020-09-08 15:31:56
    • 수정2020-09-08 15:34:27
    사회
경기도가 공공조달시장의 독과점을 해소하겠다며 추진하고 있는 지방조달시스템 개발 사업에 대해 경기도의회가 관련 예산을 전액 삭감했습니다.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는 오늘(8일) 2차 추가경정예산안 심의에서 지방조달시스템의 개발 타당성과 시스템 설계 용역을 위한 '경기도 공정조달시스템 구축사업' 예산안 3억 5천여 만원을 전액 삭감했다고 밝혔습니다.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는 "자체 조달시스템을 추진하면서 기획재정부와 조달청 등 정부 부처나 기관과 협의가 충분히 이뤄지지 않았고, 전자조달법과 지방계약법 시행령 개정 등도 해결되지 않았는데 예산부터 편성하는 것은 성급하다"는 의견을 제시했습니다.

이에 앞서,경기도는 조달청의 국가조달시스템인 '나라장터'가 공공물품 조달시장을 독점해 조달가격이 비싸고 조달 수수료가 불공정하게 분배되는 문제가 있다며 지난 7월 지방조달시스템 자체 개발계획을 발표했습니다.

경기도는 "시스템 구축 타당성과 관련 예산을 산출하기 위한 용역은 사업 추진에 필수적인 절차"라며 "관련 예산이 에결위 심의 과정에서 다시 반영돼 본회의를 통과할 수 있도록 도의원들에게 계속 협조를 구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