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청북도, 공공비축미 2만 4천 262톤 매입
입력 2020.09.15 (08:20) 뉴스광장(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충청북도는 2020년산 공공비축미 2만 4천 262t을 오는 12월 31일까지 매입하기로 했습니다.

공공비축미 중 수확 후 건조·포장한 포대벼는 만 6천 982t이고, 건조하지 않은 산물벼는 7천 820t입니다.

매입 물량은 지난해보다 253t이 증가했습니다.

가격은 수확기인 다음 달 5일부터 12월 25일까지 9회에 걸쳐 조사한 산지 쌀값을 반영해 12월 말 확정합니다.

벼 매입 직후 포대 당 3만 원의 중간정산금을 농가에 우선 지급하고 나머지 차액은 매입 가격을 확정한 후 연말까지 지급할 계획입니다.

  • 충청북도, 공공비축미 2만 4천 262톤 매입
    • 입력 2020-09-15 08:20:16
    뉴스광장(청주)
충청북도는 2020년산 공공비축미 2만 4천 262t을 오는 12월 31일까지 매입하기로 했습니다.

공공비축미 중 수확 후 건조·포장한 포대벼는 만 6천 982t이고, 건조하지 않은 산물벼는 7천 820t입니다.

매입 물량은 지난해보다 253t이 증가했습니다.

가격은 수확기인 다음 달 5일부터 12월 25일까지 9회에 걸쳐 조사한 산지 쌀값을 반영해 12월 말 확정합니다.

벼 매입 직후 포대 당 3만 원의 중간정산금을 농가에 우선 지급하고 나머지 차액은 매입 가격을 확정한 후 연말까지 지급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