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외교·통일·안보 대정부질문…秋 아들 의혹 쟁점
입력 2020.09.15 (12:18) 수정 2020.09.15 (12:30)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국회 대정부질문 둘째날인 오늘, 외교·통일·안보 분야에 대한 여야 의원들의 질의가 이어질 예정입니다.

어제에 이어 오늘도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의 군 복무 시절 특혜 의혹 관련 내용이 핵심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박혜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오늘 대정부질문도 추미애 장관 아들 논란이 쟁점이 될 전망입니다.

군 복무 시절 특혜 의혹이 이번 논란의 핵심이기 때문입니다.

추 장관은 출석하지 않지만, 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출석해 국방부 입장 등에 대한 질의가 예상됩니다.

앞서 국방부는 추 장관 아들의 2017년 1·2차 병가 연장 논란에 대해 "규정상 문제없다"고 결론 내렸습니다.

민주당은 이같은 국방부의 입장을 거듭 확인하고, 추 장관 엄호 기조를 이어갈 예정입니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오늘, 추 장관 관련 의혹이 모두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며, 야당의 무분별한 정치 공세라고 비판했습니다.

반면, 국민의힘은 국방부 입장을 '정치적 해석'으로 규정하고 집중 공세를 이어갈 예정입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오늘, 추 장관 또는 아들을 구하기 위해 검찰, 국방부, 국민권익위 등 국가기관들이 다 망가지고 있다며, 추 장관은 조속히 결단을 내리라고 했습니다.

이번 주 잇따라 열리는 서욱 국방부 장관 후보자와 원인철 합참의장 후보자 인사청문회도 사실상 '추미애 청문회'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한편, 대정부질의에 앞서 정의당 심상정 대표가 비교섭단체 대표 연설을 할 예정입니다.

심 대표는 코로나19로 어려워진 민생을 해결하기 위한 특별법 발의, 고용보험 전면 확대, 차별금지법 제정, 처리 등을 여야에 촉구할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박혜진입니다.

촬영기자:최연송/영상편집:이윤진
  • 외교·통일·안보 대정부질문…秋 아들 의혹 쟁점
    • 입력 2020-09-15 12:18:43
    • 수정2020-09-15 12:30:35
    뉴스 12
[앵커]

국회 대정부질문 둘째날인 오늘, 외교·통일·안보 분야에 대한 여야 의원들의 질의가 이어질 예정입니다.

어제에 이어 오늘도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의 군 복무 시절 특혜 의혹 관련 내용이 핵심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박혜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오늘 대정부질문도 추미애 장관 아들 논란이 쟁점이 될 전망입니다.

군 복무 시절 특혜 의혹이 이번 논란의 핵심이기 때문입니다.

추 장관은 출석하지 않지만, 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출석해 국방부 입장 등에 대한 질의가 예상됩니다.

앞서 국방부는 추 장관 아들의 2017년 1·2차 병가 연장 논란에 대해 "규정상 문제없다"고 결론 내렸습니다.

민주당은 이같은 국방부의 입장을 거듭 확인하고, 추 장관 엄호 기조를 이어갈 예정입니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오늘, 추 장관 관련 의혹이 모두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며, 야당의 무분별한 정치 공세라고 비판했습니다.

반면, 국민의힘은 국방부 입장을 '정치적 해석'으로 규정하고 집중 공세를 이어갈 예정입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오늘, 추 장관 또는 아들을 구하기 위해 검찰, 국방부, 국민권익위 등 국가기관들이 다 망가지고 있다며, 추 장관은 조속히 결단을 내리라고 했습니다.

이번 주 잇따라 열리는 서욱 국방부 장관 후보자와 원인철 합참의장 후보자 인사청문회도 사실상 '추미애 청문회'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한편, 대정부질의에 앞서 정의당 심상정 대표가 비교섭단체 대표 연설을 할 예정입니다.

심 대표는 코로나19로 어려워진 민생을 해결하기 위한 특별법 발의, 고용보험 전면 확대, 차별금지법 제정, 처리 등을 여야에 촉구할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박혜진입니다.

촬영기자:최연송/영상편집:이윤진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