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 자극적 영상 촬영…공공 안전까지 위협
입력 2020.09.15 (12:59)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중국에서는 관심을 끄는 영상 촬영을 위해 공공 안전을 해치는 일이 빈번하게 일어나 문제가 되고 있습니다.

[리포트]

상하이의 한 지하철 역 승강장.

젊은 여성 두 명이 걸어가다 갑자기 다리찢기 동작을 합니다.

공공장소에서 마스크도 제대로 쓰지 않고 다리찢기 동작을 하던 이 여성들은 결국 벌금 처벌을 받았습니다.

지하철 역 승강장에서 느닷없이 괴성을 지르며 무술 동작을 해 주변 사람에게 불편을 끼친 이 남성도 구류 5일의 처벌을 받았습니다.

[뤄솽페이/ 상하이 시 경찰 : "주변 사람들이 놀라 당황하면 상황을 모르는 사람들도 같이 놀라기 때문에 더 큰 혼란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공공 질서는 말할것도 없고 목숨을 담보로 자극적인 영상을 찍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쓰촨성 광한에서는 고속도로에서 춤을 추는 모습을 라이브 방송으로 내보내던 중학생 3명이 경찰에 잡혀 처벌받기도 했습니다.
  • 중국, 자극적 영상 촬영…공공 안전까지 위협
    • 입력 2020-09-15 12:59:03
    뉴스 12
[앵커]

중국에서는 관심을 끄는 영상 촬영을 위해 공공 안전을 해치는 일이 빈번하게 일어나 문제가 되고 있습니다.

[리포트]

상하이의 한 지하철 역 승강장.

젊은 여성 두 명이 걸어가다 갑자기 다리찢기 동작을 합니다.

공공장소에서 마스크도 제대로 쓰지 않고 다리찢기 동작을 하던 이 여성들은 결국 벌금 처벌을 받았습니다.

지하철 역 승강장에서 느닷없이 괴성을 지르며 무술 동작을 해 주변 사람에게 불편을 끼친 이 남성도 구류 5일의 처벌을 받았습니다.

[뤄솽페이/ 상하이 시 경찰 : "주변 사람들이 놀라 당황하면 상황을 모르는 사람들도 같이 놀라기 때문에 더 큰 혼란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공공 질서는 말할것도 없고 목숨을 담보로 자극적인 영상을 찍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쓰촨성 광한에서는 고속도로에서 춤을 추는 모습을 라이브 방송으로 내보내던 중학생 3명이 경찰에 잡혀 처벌받기도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