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야, 코로나 피해 지원 4차 추경안 22일 처리키로
입력 2020.09.15 (18:51) 수정 2020.09.15 (20:07) 정치
코로나19 피해 지원을 위한 4차 추가경정예산안을 오는 22일 국회 본회의에서 처리하기로, 여야가 합의했습니다.

민주당 김태년,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는 오늘 국회에서 만나 추경안 심의 일정에 합의했습니다.

본회의에 앞서 18일에는 국회 예결특위가 전체회의를 열어 홍남기 경제부총리 등을 상대로 종합정책질의를 진행하고, 주말 동안 자료를 검토한 뒤 21일에 추경심사소위원회를 가동하기로 했습니다.

합의 내용을 브리핑한 예결특위 민주당 간사인 박홍근 의원은 "오늘은 일정을 논의했기 때문에 추경 관련 사업 내용에 대한 논의는 따로 있지 않았다"고 설명했습니다.

예결특위 국민의힘 간사인 추경호 의원은 "신속하면서도 현미경 심사를 통해서 하나하나 짚은 뒤 최대한 이른 시간 내 마무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여야, 코로나 피해 지원 4차 추경안 22일 처리키로
    • 입력 2020-09-15 18:51:40
    • 수정2020-09-15 20:07:08
    정치
코로나19 피해 지원을 위한 4차 추가경정예산안을 오는 22일 국회 본회의에서 처리하기로, 여야가 합의했습니다.

민주당 김태년,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는 오늘 국회에서 만나 추경안 심의 일정에 합의했습니다.

본회의에 앞서 18일에는 국회 예결특위가 전체회의를 열어 홍남기 경제부총리 등을 상대로 종합정책질의를 진행하고, 주말 동안 자료를 검토한 뒤 21일에 추경심사소위원회를 가동하기로 했습니다.

합의 내용을 브리핑한 예결특위 민주당 간사인 박홍근 의원은 "오늘은 일정을 논의했기 때문에 추경 관련 사업 내용에 대한 논의는 따로 있지 않았다"고 설명했습니다.

예결특위 국민의힘 간사인 추경호 의원은 "신속하면서도 현미경 심사를 통해서 하나하나 짚은 뒤 최대한 이른 시간 내 마무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