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파주 원룸서 60대 사망 1달여 만에 발견…고독사 추정
입력 2020.09.15 (19:15) 수정 2020.09.15 (20:08) 사회
경기도 파주의 한 원룸에서 혼자 살던 60대 남성의 시신이 한 달여 만에 발견돼 경찰이 수사하고 있습니다.

파주경찰서와 소방서는 어제(9/14) 오후 2시 15분쯤 파주시 금촌동의 한 원룸 건물에서 '썩은 악취가 난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원룸 안에서 숨져 있는 60대 남성 A 씨를 발견했습니다.

경찰은 시신 부패 상태로 미뤄 A씨가 숨진 지 한 달이 넘은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시신 부검 결과와 외부 침입 흔적이 없는 점 등으로 미뤄 가족이 없는 A씨가 혼자 지내다 고독사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파주 원룸서 60대 사망 1달여 만에 발견…고독사 추정
    • 입력 2020-09-15 19:15:24
    • 수정2020-09-15 20:08:01
    사회
경기도 파주의 한 원룸에서 혼자 살던 60대 남성의 시신이 한 달여 만에 발견돼 경찰이 수사하고 있습니다.

파주경찰서와 소방서는 어제(9/14) 오후 2시 15분쯤 파주시 금촌동의 한 원룸 건물에서 '썩은 악취가 난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원룸 안에서 숨져 있는 60대 남성 A 씨를 발견했습니다.

경찰은 시신 부패 상태로 미뤄 A씨가 숨진 지 한 달이 넘은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시신 부검 결과와 외부 침입 흔적이 없는 점 등으로 미뤄 가족이 없는 A씨가 혼자 지내다 고독사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