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모님 묘가 사라졌어요”…‘분묘 개장’ 책임 공방
입력 2020.09.15 (21:44) 수정 2020.09.15 (22:05) 뉴스9(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자신도 모르는 새 부모님의 묘가 사라졌다면 어떤 마음이 들까요.

국책사업 추진 과정에서 무연고자 묘로 처리돼 부모님 묘를 잃게 됐는데, 책임 소재를 둘러싸고 공방만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지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공사가 한창인 경북 상주의 한 산자락, 30여 년 전 세상을 떠난 김윤애 씨 부모님이 묻혀있던 곳입니다.

지난 4월 이장을 앞두고 이곳을 찾은 김 씨는 부모님 묘가 사라진 것을 보고 눈을 의심했습니다.

[김윤애/유족 : "어느 날 (오니까) 산소에 아무것도 없고 허허벌판이에요. 가슴이 무너지는 것같이 이게 말도 못하죠."]

2018년 10월부터 한국농어촌공사와 상주시는 스마트팜 조성사업을 위해 분묘 이장 절차를 진행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통보도 없이 부모님의 묘를 파고 유골조차 없애버렸다는 것이 유족의 주장입니다.

[김윤애/유족 : "5월 23일로 (이장) 날짜도 정하고요. (이장할) 산소를 사라고 해서 155만 3천 원 사라고 해서 샀고, 서류 해달라 하면 해주고 돈 달라 하면 돈 해주고 다 했는데..."]

농어촌공사 측은 유족 측이 필수 서류인 분묘개장 허가서를 제출하지 않아 무연고자 묘로 처리했다는 입장입니다.

[이동훈/한국농어촌공사 경북본부 용지보상부장 : "분묘 같은 경우에는 뭐 다른 토지나 건물처럼 등기돼 있는 사항이 아니고 적법한 절차에 의해서 당사자가 내가 연고자라는 의사 표시를 명확하게 소명을 해야..."]

이후 농어촌공사 측이 부모님 묫자리에서 가져왔다며 보관하고 있던 유골 일부에 대한 유전자 검사가 진행됐습니다.

그러나 현장 보존이 잘 안 된 데다 오랜 기간 부식까지 진행돼 감식 불가로 판명 났습니다.

부모님의 마지막 흔적마저 찾지 못하게 된 상황, 유족 측은 농어촌공사를 상대로 법적 대응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지은입니다.

촬영기자:전민재
  • “부모님 묘가 사라졌어요”…‘분묘 개장’ 책임 공방
    • 입력 2020-09-15 21:44:05
    • 수정2020-09-15 22:05:25
    뉴스9(대구)
[앵커]

자신도 모르는 새 부모님의 묘가 사라졌다면 어떤 마음이 들까요.

국책사업 추진 과정에서 무연고자 묘로 처리돼 부모님 묘를 잃게 됐는데, 책임 소재를 둘러싸고 공방만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지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공사가 한창인 경북 상주의 한 산자락, 30여 년 전 세상을 떠난 김윤애 씨 부모님이 묻혀있던 곳입니다.

지난 4월 이장을 앞두고 이곳을 찾은 김 씨는 부모님 묘가 사라진 것을 보고 눈을 의심했습니다.

[김윤애/유족 : "어느 날 (오니까) 산소에 아무것도 없고 허허벌판이에요. 가슴이 무너지는 것같이 이게 말도 못하죠."]

2018년 10월부터 한국농어촌공사와 상주시는 스마트팜 조성사업을 위해 분묘 이장 절차를 진행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통보도 없이 부모님의 묘를 파고 유골조차 없애버렸다는 것이 유족의 주장입니다.

[김윤애/유족 : "5월 23일로 (이장) 날짜도 정하고요. (이장할) 산소를 사라고 해서 155만 3천 원 사라고 해서 샀고, 서류 해달라 하면 해주고 돈 달라 하면 돈 해주고 다 했는데..."]

농어촌공사 측은 유족 측이 필수 서류인 분묘개장 허가서를 제출하지 않아 무연고자 묘로 처리했다는 입장입니다.

[이동훈/한국농어촌공사 경북본부 용지보상부장 : "분묘 같은 경우에는 뭐 다른 토지나 건물처럼 등기돼 있는 사항이 아니고 적법한 절차에 의해서 당사자가 내가 연고자라는 의사 표시를 명확하게 소명을 해야..."]

이후 농어촌공사 측이 부모님 묫자리에서 가져왔다며 보관하고 있던 유골 일부에 대한 유전자 검사가 진행됐습니다.

그러나 현장 보존이 잘 안 된 데다 오랜 기간 부식까지 진행돼 감식 불가로 판명 났습니다.

부모님의 마지막 흔적마저 찾지 못하게 된 상황, 유족 측은 농어촌공사를 상대로 법적 대응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지은입니다.

촬영기자:전민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