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코로나19 여파에 ‘장애인 기능경기대회’ 잠정 연기
입력 2020.09.16 (08:15) 수정 2020.09.16 (08:20) 뉴스광장(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이달 말 제주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전국 장애인기능경기대회가 코로나19 확산세에 잠정 연기됐습니다.

고용노동부와 장애인고용공단은 장소도 제주가 아닌 육지로 변경했지만 정확한 개최 시기와 장소는 아직 확정하지 못했습니다.

장애인기능경기대회는 바리스타와 제빵 등 21개 직종의 기술을 겨루는 대회로 올해 충북에서는 지역 대회 입상자 15명이 참가할 예정입니다.

  • 코로나19 여파에 ‘장애인 기능경기대회’ 잠정 연기
    • 입력 2020-09-16 08:15:51
    • 수정2020-09-16 08:20:18
    뉴스광장(청주)
이달 말 제주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전국 장애인기능경기대회가 코로나19 확산세에 잠정 연기됐습니다.

고용노동부와 장애인고용공단은 장소도 제주가 아닌 육지로 변경했지만 정확한 개최 시기와 장소는 아직 확정하지 못했습니다.

장애인기능경기대회는 바리스타와 제빵 등 21개 직종의 기술을 겨루는 대회로 올해 충북에서는 지역 대회 입상자 15명이 참가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