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용담댐 방류 피해 범대책위’ 오늘 환경부장관 면담
입력 2020.09.18 (09:02) 수정 2020.09.18 (09:05) 뉴스광장(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용담댐 방류로 피해를 본 금산군과 전북 무주군 등 '4개 군 범대책위원회'가 오늘(18일) 조명래 환경부 장관을 만나 철저한 진상 조사와 피해 대책 마련을 요구하기로 했습니다.

대책위는 이 자리에서 정당한 피해 보상과 예방대책 마련을 요구하고 댐 하류 지역의 안전 보장을 위한 법률 제정 등을 요구할 계획입니다.

또 피해 보상을 촉구하는 주민 6만 7천여 명의 서명부도 전달하기로 했습니다.

지난달 8일 용담댐이 방류량을 초당 3천 톤으로 늘리면서 금강 하류 지역 4개 군, 11개 면에서 주택 190여 채가 침수되고 농경지 6백80여 ㏊가 잠기는 피해가 났습니다.
  • ‘용담댐 방류 피해 범대책위’ 오늘 환경부장관 면담
    • 입력 2020-09-18 09:02:46
    • 수정2020-09-18 09:05:15
    뉴스광장(대전)
용담댐 방류로 피해를 본 금산군과 전북 무주군 등 '4개 군 범대책위원회'가 오늘(18일) 조명래 환경부 장관을 만나 철저한 진상 조사와 피해 대책 마련을 요구하기로 했습니다.

대책위는 이 자리에서 정당한 피해 보상과 예방대책 마련을 요구하고 댐 하류 지역의 안전 보장을 위한 법률 제정 등을 요구할 계획입니다.

또 피해 보상을 촉구하는 주민 6만 7천여 명의 서명부도 전달하기로 했습니다.

지난달 8일 용담댐이 방류량을 초당 3천 톤으로 늘리면서 금강 하류 지역 4개 군, 11개 면에서 주택 190여 채가 침수되고 농경지 6백80여 ㏊가 잠기는 피해가 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