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추석 연휴 고속도로 휴게소 음식은 포장만 가능
입력 2020.09.18 (09:34) 수정 2020.09.18 (09:50) 경제
이번 추석 연휴 기간에 고속도로 휴게소 안에서는 음식을 먹을 수 없고 포장만 가능합니다.

한국도로공사는 추석 연휴 기간인 이달 29일부터 다음 달 4일까지 6일 동안 한국도로공사가 관리하는 모든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실내 매장의 좌석운영을 금지하고, 음식은 포장만 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도로공사는 이와 함께 휴게소의 운영 여건에 따라 입구와 출구를 구분해 운영하고, 이용객의 밀집도가 높아질 수 있는 실내 매장과 화장실에는 전담 안내요원을 배치해 발열 체크 등 출입자 관리를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휴게소에서는 수기 출입명부나 QR코드 출입시스템과 함께 이용객이 휴게소별 가상 전화번호에 전화를 걸면 자동으로 출입내역이 체크되는‘간편 전화 체크인’시스템도 도입해 운영합니다.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이번 조치는 코로나 19 감염을 예방하기 위한 것으로 명절 연휴에 휴게소를 이용하는 고객들께서는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를 꼭 지켜주시기 바라며, 밀집‧밀폐된 장소에 오래 머무르지 않도록 주의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추석 연휴 고속도로 휴게소 음식은 포장만 가능
    • 입력 2020-09-18 09:34:03
    • 수정2020-09-18 09:50:37
    경제
이번 추석 연휴 기간에 고속도로 휴게소 안에서는 음식을 먹을 수 없고 포장만 가능합니다.

한국도로공사는 추석 연휴 기간인 이달 29일부터 다음 달 4일까지 6일 동안 한국도로공사가 관리하는 모든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실내 매장의 좌석운영을 금지하고, 음식은 포장만 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도로공사는 이와 함께 휴게소의 운영 여건에 따라 입구와 출구를 구분해 운영하고, 이용객의 밀집도가 높아질 수 있는 실내 매장과 화장실에는 전담 안내요원을 배치해 발열 체크 등 출입자 관리를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휴게소에서는 수기 출입명부나 QR코드 출입시스템과 함께 이용객이 휴게소별 가상 전화번호에 전화를 걸면 자동으로 출입내역이 체크되는‘간편 전화 체크인’시스템도 도입해 운영합니다.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이번 조치는 코로나 19 감염을 예방하기 위한 것으로 명절 연휴에 휴게소를 이용하는 고객들께서는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를 꼭 지켜주시기 바라며, 밀집‧밀폐된 장소에 오래 머무르지 않도록 주의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