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투기과열지구 지정 이후 대전 첫 분양 ‘관심’
입력 2020.09.18 (19:52) 수정 2020.09.18 (19:59) 뉴스7(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전이 투기과열지구로 지정된 뒤 첫 아파트 분양이 이뤄져 청약 결과에 관심이 쏠이고 있습니다.

호반건설은 유성구 용산동 용산 3블록에 공동주택 입주자 모집계획을 공고하고, 오는 28일 특별공급, 29일 일반 1순위 청약 등을 거쳐 다음 달 계약을 체결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공급 규모는 688가구로, 모두 전용면적 84제곱미터로 돼 있습니다.

도안지구 갑천 1블록도 다음달 초 분양 일정이 잡히는 등 올 하반기 대전지역에서 신규 주택 공급이 본격화 되고 있습니다.
  • 투기과열지구 지정 이후 대전 첫 분양 ‘관심’
    • 입력 2020-09-18 19:52:14
    • 수정2020-09-18 19:59:58
    뉴스7(대전)
대전이 투기과열지구로 지정된 뒤 첫 아파트 분양이 이뤄져 청약 결과에 관심이 쏠이고 있습니다.

호반건설은 유성구 용산동 용산 3블록에 공동주택 입주자 모집계획을 공고하고, 오는 28일 특별공급, 29일 일반 1순위 청약 등을 거쳐 다음 달 계약을 체결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공급 규모는 688가구로, 모두 전용면적 84제곱미터로 돼 있습니다.

도안지구 갑천 1블록도 다음달 초 분양 일정이 잡히는 등 올 하반기 대전지역에서 신규 주택 공급이 본격화 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