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북 ‘향토 뿌리 기업’ 4곳 신규 지정
입력 2020.09.23 (10:47) 수정 2020.09.23 (11:39) 930뉴스(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경상북도는 전통산업 분야에서 30년 이상 대를 이어 가는 향토 뿌리 기업 4곳을 신규 지정했습니다.

올해는 국내 유일의 사기장 가문인 영남요와 전통 방식으로 조청을 생산하는 의성엿 등이 선정됐습니다.

경북도는 이들 기업에 제품 개발과 판로확대를 지원해 100년 이상 지속 가능한 전통 산업으로 발전시키겠다고 밝혔습니다.
  • 경북 ‘향토 뿌리 기업’ 4곳 신규 지정
    • 입력 2020-09-23 10:47:43
    • 수정2020-09-23 11:39:08
    930뉴스(대구)
경상북도는 전통산업 분야에서 30년 이상 대를 이어 가는 향토 뿌리 기업 4곳을 신규 지정했습니다.

올해는 국내 유일의 사기장 가문인 영남요와 전통 방식으로 조청을 생산하는 의성엿 등이 선정됐습니다.

경북도는 이들 기업에 제품 개발과 판로확대를 지원해 100년 이상 지속 가능한 전통 산업으로 발전시키겠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