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역 농산물 유통하라고 했더니…사다 판매
입력 2020.09.23 (21:34) 수정 2020.09.23 (22:14)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보신대로 공영도매시장은 지역 농산물을 투명하게 유통시키는 게 가장 중요한데요,

그런데 산지에서 농산물을 사들이지 않고, 서울에서 물건을 떼다 파는 이상한 거래가 이뤄지고 있었습니다.

윤주성 기자가 그 현장을 추적했습니다.

[리포트]

서울 가락시장에 5톤 화물차가 들어옵니다.

주차를 마치자 지게차가 경매장을 바쁘게 오가며 채소를 실어나릅니다.

오이와 미나리 등 광주 인근에서도 생산되는 품목들입니다.

이렇게 실어온 가락시장 농산물은 다음날 새벽, 광주 도매시장 경매장에 풀립니다.

[중도매인 : "누가 주문했어요? 주문한 사람이 갖고 가라고 해."]

[경매사 : "열 개씩만 일단 (경매)해 봅시다."]

경매 현황판에 떠 있는 출하자 이름을 보니 가락시장 중도매인들입니다.

가락시장 상인들을 농민처럼 등록해 마치 산지에서 사온 것처럼 팔고 있는 겁니다

[○○청과 직원/음성변조 : "((가락시장에서) 경매 받고 또 가서 경매 하나요? ) 네. (그게 돼요?) 되죠. 그게 이제 산지 유통인으로 등록해서 하는거니까..."]

가락시장 상인들은 자신들은 광주의 도매법인에 물건을 팔았을 뿐이라고 말합니다.

[가락시장 상인 : "(구매가격에) 수익을 붙여서 팔죠. 내가 물건을 사가지고 손해 보고 물건을 주진 않잖아요."]

도매법인이 자치단체의 허가를 받지 않고 다른 도매시장에서 물건을 떼다 파는 것은 불법입니다.

가락시장에서 물건을 떼어 팔면 피해는 지역 농민들에게 돌아갑니다.

[이갑성/전농 광주전남연맹 부의장 : "귀찮고 돈이 많이 드니까 서울이라던가 이런 가락시장에서 공판했던 물건을 가지고 와서 또 재경매한다는 것이..."]

이에 대해 도매법인 측은 어떤 입장도 내놓지 않았습니다.

[도매법인 대표 : "(불법으로 매수 거래 하신 거 아닙니까?) …… (아니면 아니라고 말씀을 해주세요.) ……"]

서울에서 농산물을 사다가 파는 도매법인, 애써 재배한 농산물의 제값을 받기 어려운 지역 농민들을 두 번 울리고 있습니다.

KBS 뉴스 윤주성입니다.

촬영기자:이승준 신한비/영상편집:이성훈
  • 지역 농산물 유통하라고 했더니…사다 판매
    • 입력 2020-09-23 21:34:31
    • 수정2020-09-23 22:14:15
    뉴스 9
[앵커]

보신대로 공영도매시장은 지역 농산물을 투명하게 유통시키는 게 가장 중요한데요,

그런데 산지에서 농산물을 사들이지 않고, 서울에서 물건을 떼다 파는 이상한 거래가 이뤄지고 있었습니다.

윤주성 기자가 그 현장을 추적했습니다.

[리포트]

서울 가락시장에 5톤 화물차가 들어옵니다.

주차를 마치자 지게차가 경매장을 바쁘게 오가며 채소를 실어나릅니다.

오이와 미나리 등 광주 인근에서도 생산되는 품목들입니다.

이렇게 실어온 가락시장 농산물은 다음날 새벽, 광주 도매시장 경매장에 풀립니다.

[중도매인 : "누가 주문했어요? 주문한 사람이 갖고 가라고 해."]

[경매사 : "열 개씩만 일단 (경매)해 봅시다."]

경매 현황판에 떠 있는 출하자 이름을 보니 가락시장 중도매인들입니다.

가락시장 상인들을 농민처럼 등록해 마치 산지에서 사온 것처럼 팔고 있는 겁니다

[○○청과 직원/음성변조 : "((가락시장에서) 경매 받고 또 가서 경매 하나요? ) 네. (그게 돼요?) 되죠. 그게 이제 산지 유통인으로 등록해서 하는거니까..."]

가락시장 상인들은 자신들은 광주의 도매법인에 물건을 팔았을 뿐이라고 말합니다.

[가락시장 상인 : "(구매가격에) 수익을 붙여서 팔죠. 내가 물건을 사가지고 손해 보고 물건을 주진 않잖아요."]

도매법인이 자치단체의 허가를 받지 않고 다른 도매시장에서 물건을 떼다 파는 것은 불법입니다.

가락시장에서 물건을 떼어 팔면 피해는 지역 농민들에게 돌아갑니다.

[이갑성/전농 광주전남연맹 부의장 : "귀찮고 돈이 많이 드니까 서울이라던가 이런 가락시장에서 공판했던 물건을 가지고 와서 또 재경매한다는 것이..."]

이에 대해 도매법인 측은 어떤 입장도 내놓지 않았습니다.

[도매법인 대표 : "(불법으로 매수 거래 하신 거 아닙니까?) …… (아니면 아니라고 말씀을 해주세요.) ……"]

서울에서 농산물을 사다가 파는 도매법인, 애써 재배한 농산물의 제값을 받기 어려운 지역 농민들을 두 번 울리고 있습니다.

KBS 뉴스 윤주성입니다.

촬영기자:이승준 신한비/영상편집:이성훈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