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부정 입학 논란…부유층 자제 등 64명 적발·대학 운영진 등 관여
입력 2020.09.24 (10:47) 수정 2020.09.24 (10:58)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미국 캘리포니아대학교 캠퍼스 4곳에서 64명이 부정 입학을 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캘리포니아주 감사국이 로스앤젤레스, 버클리, 샌디에이고, 샌타바버라 등 캘리포니아대학교 4개 캠퍼스의 지난 6년간 입학 현황을 조사한 결과인데요.

감사국은 부정 입학생 대부분이 부모의 인맥이나 대학 기부금 제도를 악용했고 대학 운영진 등이 부정 입학에 관여했다고 밝혔습니다.
  • 美 부정 입학 논란…부유층 자제 등 64명 적발·대학 운영진 등 관여
    • 입력 2020-09-24 10:47:50
    • 수정2020-09-24 10:58:02
    지구촌뉴스
미국 캘리포니아대학교 캠퍼스 4곳에서 64명이 부정 입학을 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캘리포니아주 감사국이 로스앤젤레스, 버클리, 샌디에이고, 샌타바버라 등 캘리포니아대학교 4개 캠퍼스의 지난 6년간 입학 현황을 조사한 결과인데요.

감사국은 부정 입학생 대부분이 부모의 인맥이나 대학 기부금 제도를 악용했고 대학 운영진 등이 부정 입학에 관여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