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간추린 경남] 경남 환경단체, “기후비상사태 선언 대책 촉구”
입력 2020.09.24 (19:58) 수정 2020.09.24 (20:12) 뉴스7(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경남 기후위기비상운동이 오늘(24일) 도청 앞에서 기후 비상사태에 따른 대책 마련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이들은 지난 6월 경남을 포함한 220여 개 지자체가 기후비상사태 선언을 했지만 후속 대책은 없다고 말했습니다.

또, 석탄 발전소에서 일하다 희생된 노동자 등 기후 재앙에 희생된 고인을 기리기 위해 신발 100켤레를 펼쳐두는 퍼포먼스도 진행했습니다.
  • [간추린 경남] 경남 환경단체, “기후비상사태 선언 대책 촉구”
    • 입력 2020-09-24 19:58:29
    • 수정2020-09-24 20:12:09
    뉴스7(창원)
경남 기후위기비상운동이 오늘(24일) 도청 앞에서 기후 비상사태에 따른 대책 마련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이들은 지난 6월 경남을 포함한 220여 개 지자체가 기후비상사태 선언을 했지만 후속 대책은 없다고 말했습니다.

또, 석탄 발전소에서 일하다 희생된 노동자 등 기후 재앙에 희생된 고인을 기리기 위해 신발 100켤레를 펼쳐두는 퍼포먼스도 진행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