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정 총리 “추석 특별방역기간, 수도권 밖 유흥시설 1주간 집합금지”
입력 2020.09.25 (08:48) 수정 2020.09.25 (09:44) 정치
정세균 국무총리는 추석 연휴 특별 방역 기간 동안 "수도권 밖에서는 고향을 찾는 분들과 여행에 나선 분들이 방문할 것으로 보이는 유흥시설 등에 대해 최소 1주간 집합금지 조치가 시행된다"고 밝혔습니다.

정 총리는 오늘(2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오늘 회의에서는 다음 주부터 시작되는 추석 연휴 특별방역기간에 적용될 방역대책을 논의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정 총리는 또 수도권의 경우에는 "집에 머무는 국민들께서 많이 찾으실 것으로 예상되는 식당, 놀이공원, 영화관 등의 방역수칙을 한층 강화한다"고 밝혔습니다.

정 총리는 "이번 대책은 방역의 실효성 확보에 중점을 뒀다"며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의 획일적 적용보다는 추석이라는 시기적 특성과 지역별 여건을 세밀하게 고려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코로나19 대응의 최대 고비가 될 이번 추석 연휴 기간을 무사히 넘길 수 있도록 국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요청한다"고 덧붙였습니다.

구체적인 방역대책은 회의가 끝난 뒤 중대본 브리핑에서 공개될 것으로 보입니다.

정 총리는 "며칠 전 발표된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자살 사망자는 13,800여 명으로 나타났다"며 "특히 20대 사망자의 절반 이상이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20~30대의 자살 시도가 지난해에 비해 80% 이상 증가했고, 이를 전문가들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진단한다"며 "복지부 등 관계부처는 특단의 자살 예방 대책을 고민해 달라"고 주문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정 총리 “추석 특별방역기간, 수도권 밖 유흥시설 1주간 집합금지”
    • 입력 2020-09-25 08:48:10
    • 수정2020-09-25 09:44:26
    정치
정세균 국무총리는 추석 연휴 특별 방역 기간 동안 "수도권 밖에서는 고향을 찾는 분들과 여행에 나선 분들이 방문할 것으로 보이는 유흥시설 등에 대해 최소 1주간 집합금지 조치가 시행된다"고 밝혔습니다.

정 총리는 오늘(2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오늘 회의에서는 다음 주부터 시작되는 추석 연휴 특별방역기간에 적용될 방역대책을 논의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정 총리는 또 수도권의 경우에는 "집에 머무는 국민들께서 많이 찾으실 것으로 예상되는 식당, 놀이공원, 영화관 등의 방역수칙을 한층 강화한다"고 밝혔습니다.

정 총리는 "이번 대책은 방역의 실효성 확보에 중점을 뒀다"며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의 획일적 적용보다는 추석이라는 시기적 특성과 지역별 여건을 세밀하게 고려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코로나19 대응의 최대 고비가 될 이번 추석 연휴 기간을 무사히 넘길 수 있도록 국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요청한다"고 덧붙였습니다.

구체적인 방역대책은 회의가 끝난 뒤 중대본 브리핑에서 공개될 것으로 보입니다.

정 총리는 "며칠 전 발표된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자살 사망자는 13,800여 명으로 나타났다"며 "특히 20대 사망자의 절반 이상이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20~30대의 자살 시도가 지난해에 비해 80% 이상 증가했고, 이를 전문가들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진단한다"며 "복지부 등 관계부처는 특단의 자살 예방 대책을 고민해 달라"고 주문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