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앙선관위원에 노정희 대법관 내정
입력 2020.09.25 (16:01) 수정 2020.09.25 (16:03) 사회
노정희 대법관이 권순일 중앙선거관리위원장 후임으로 선거관리위원에 내정됐습니다.

김명수 대법원장은 오늘(25일) 노 대법관을 중앙선거관리위원에 내정했습니다. 이는 최근 권 대법관의 위원장직 사퇴 의사 표명에 따른 후속 인사입니다.

노 내정자가 국회 인사청문을 거치면 중앙선거관리위원장을 맡을 것으로 보입니다. 관례상 중앙선관위원장은 대법관인 선관위원이 맡아왔습니다. 노 내정자가 위원장이 되면 최초의 여성 중앙선관위원장이 됩니다.

대법원은 "노 내정자가 법과 원칙에 따라 합리적이면서도 공정한 재판업무를 수행해 왔다"며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위원의 직무도 훌륭하게 수행할 적임자라고 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김 대법원장은 국회에 노 내정자에 대한 인사청문을 요청할 계획입니다.

노 내정자는 사법연수원 19기로 춘천지법 판사를 시작으로 서울가정법원 수석부장판사, 서울고법 부장판사, 법원도서관장 등을 역임했습니다. 법원 내 진보 판사 모임으로 평가되는 우리법연구회에서 활동하기도했으며, 서울중앙지법 재직 중 여성관계법연구회 회장도 지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중앙선관위원에 노정희 대법관 내정
    • 입력 2020-09-25 16:01:51
    • 수정2020-09-25 16:03:04
    사회
노정희 대법관이 권순일 중앙선거관리위원장 후임으로 선거관리위원에 내정됐습니다.

김명수 대법원장은 오늘(25일) 노 대법관을 중앙선거관리위원에 내정했습니다. 이는 최근 권 대법관의 위원장직 사퇴 의사 표명에 따른 후속 인사입니다.

노 내정자가 국회 인사청문을 거치면 중앙선거관리위원장을 맡을 것으로 보입니다. 관례상 중앙선관위원장은 대법관인 선관위원이 맡아왔습니다. 노 내정자가 위원장이 되면 최초의 여성 중앙선관위원장이 됩니다.

대법원은 "노 내정자가 법과 원칙에 따라 합리적이면서도 공정한 재판업무를 수행해 왔다"며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위원의 직무도 훌륭하게 수행할 적임자라고 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김 대법원장은 국회에 노 내정자에 대한 인사청문을 요청할 계획입니다.

노 내정자는 사법연수원 19기로 춘천지법 판사를 시작으로 서울가정법원 수석부장판사, 서울고법 부장판사, 법원도서관장 등을 역임했습니다. 법원 내 진보 판사 모임으로 평가되는 우리법연구회에서 활동하기도했으며, 서울중앙지법 재직 중 여성관계법연구회 회장도 지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