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선관위, ‘재산 축소신고 의혹’ 김홍걸 조수진 검찰에 각각 수사의뢰 수사자료통보
입력 2020.09.25 (21:13) 수정 2020.09.25 (21:31) 정치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더불어민주당에서 제명된 무소속 김홍걸 의원을 서울중앙지검에 수사의뢰하고, 국민의힘 조수진 의원을 서울 서부지검에 ‘수사자료 통보’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김 의원은 지난 총선 전 재산공개 때 10억원이 넘는 아파트 분양권을 누락, 4주택을 3주택으로 축소 신고한 사실 등이 드러나 비판을 받았습니다.

민주당은 윤리감찰단을 통해 공직선거법 위반 및 재산 허위 신고 의혹 등에 대한 조사하다 김 의원이 이에 대해 성실히 협조하지 않았다며 김 의원을 제명했습니다.

선관위는 또 국회의원이 된 뒤 신고한 재산이 총선 전 재산 신고액보다 11억원 이상 늘어, 축소 신고 의혹을 받고 있는 국민의힘 조수진 의원에 대해 서울서부지검에 ‘수사자료통보’했습니다.

선관위 관계자는 “조 의원의 경우 같은 내용으로 검찰에 고발된 건이 있어 수사자료통보 조치했다”고 밝혔습니다.

김 의원 역시 지난 22일 시민단체로부터 고발당했으나 선관위는 “조치가 이뤄진 23일에는 고발 사실을 인지하지 못했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선관위, ‘재산 축소신고 의혹’ 김홍걸 조수진 검찰에 각각 수사의뢰 수사자료통보
    • 입력 2020-09-25 21:13:39
    • 수정2020-09-25 21:31:37
    정치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더불어민주당에서 제명된 무소속 김홍걸 의원을 서울중앙지검에 수사의뢰하고, 국민의힘 조수진 의원을 서울 서부지검에 ‘수사자료 통보’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김 의원은 지난 총선 전 재산공개 때 10억원이 넘는 아파트 분양권을 누락, 4주택을 3주택으로 축소 신고한 사실 등이 드러나 비판을 받았습니다.

민주당은 윤리감찰단을 통해 공직선거법 위반 및 재산 허위 신고 의혹 등에 대한 조사하다 김 의원이 이에 대해 성실히 협조하지 않았다며 김 의원을 제명했습니다.

선관위는 또 국회의원이 된 뒤 신고한 재산이 총선 전 재산 신고액보다 11억원 이상 늘어, 축소 신고 의혹을 받고 있는 국민의힘 조수진 의원에 대해 서울서부지검에 ‘수사자료통보’했습니다.

선관위 관계자는 “조 의원의 경우 같은 내용으로 검찰에 고발된 건이 있어 수사자료통보 조치했다”고 밝혔습니다.

김 의원 역시 지난 22일 시민단체로부터 고발당했으나 선관위는 “조치가 이뤄진 23일에는 고발 사실을 인지하지 못했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