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통영·거제·고성 “양식 어민 피해 지원” 건의
입력 2020.09.25 (22:01) 수정 2020.09.25 (22:04)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통영·거제·고성 3개 시·군 행정협의회는 오늘(25) 통영시청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산소 부족 물 덩어리로 피해를 본 진해만 양식 어민들에 대한 지원을 촉구했습니다.

이들 시군 단체장은 통영, 거제, 고성을 잇는 진해만에서만 352개 어가에서 45억 원의 피해를 봤다며, 어민들이 입식 신고를 하지 않았더라도 최소한 복구비를 지원해 줄 것을 건의했습니다.
  • 통영·거제·고성 “양식 어민 피해 지원” 건의
    • 입력 2020-09-25 22:01:06
    • 수정2020-09-25 22:04:35
    뉴스9(창원)
통영·거제·고성 3개 시·군 행정협의회는 오늘(25) 통영시청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산소 부족 물 덩어리로 피해를 본 진해만 양식 어민들에 대한 지원을 촉구했습니다.

이들 시군 단체장은 통영, 거제, 고성을 잇는 진해만에서만 352개 어가에서 45억 원의 피해를 봤다며, 어민들이 입식 신고를 하지 않았더라도 최소한 복구비를 지원해 줄 것을 건의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