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흥주점 집합금지 등 연휴 기간 거리두기 강화
입력 2020.09.25 (23:14) 수정 2020.09.26 (00:29) 뉴스9(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시가 오는 28일 부터 다음달 11일까지 2주간을 추석연휴 특별방역 기간으로 정하고 사회적 거리두기를 강화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유흥주점과 콜라텍, 단란주점, 헌팅포차 등 유흥시설 4종은 28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1주동안, 방문판매시설은 28일부터 다음달 11일까지 2주동안 각각 집합금지 조치가 내려집니다.

다만 문화예술회관과 울산박물관, 도서관 등 공립시설은 방역수칙에 맞춰 제한적으로 운영됩니다.
  • 유흥주점 집합금지 등 연휴 기간 거리두기 강화
    • 입력 2020-09-25 23:14:04
    • 수정2020-09-26 00:29:01
    뉴스9(울산)
울산시가 오는 28일 부터 다음달 11일까지 2주간을 추석연휴 특별방역 기간으로 정하고 사회적 거리두기를 강화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유흥주점과 콜라텍, 단란주점, 헌팅포차 등 유흥시설 4종은 28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1주동안, 방문판매시설은 28일부터 다음달 11일까지 2주동안 각각 집합금지 조치가 내려집니다.

다만 문화예술회관과 울산박물관, 도서관 등 공립시설은 방역수칙에 맞춰 제한적으로 운영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