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서울 소상공인 10명 중 9명 “하반기에도 매출 감소할 것”
입력 2020.09.27 (14:26) 수정 2020.09.27 (15:10) 경제
소상공인 10명 중 9명가량은 올해 하반기에도 매출이 줄어들 것으로 전망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중소기업중앙회 서울지역본부는 서울시 소기업소상공인연합회와 함께 서울 소재 소상공인 1천21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위기대응 소기업·소상공인 경영실태조사’를 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오늘(27일) 밝혔습니다.

응답자의 87.4%는 올해 하반기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감소할 것이라고 답했고, 증가할 것이라는 응답은 1.1%에 그쳤습니다.

올해 상반기 대비 하반기 매출이 감소할 것이라는 응답도 85.5%에 달했습니다.

지난해 상반기 대비 올해 상반기 매출에 대해서는 ‘감소했다’가 89.2%였고 ‘증가했다’는 1.3%에 불과했습니다.

상반기 매출이 감소한 이유는 전반적 경기 하강 영향(40.1%)을 가장 많이 꼽았고 사업 아이템과 경영방식이 코로나19에 부적합하다는 점(31.8%), 소비자의 대면 접촉 기피(17.6%) 등의 순이었습니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정부·지자체의 지원 제도를 활용한 경험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69.1%가 있다고 답했습니다.

활용한 지원 제도(복수 응답)는 서울시 재난긴급생활비 지원(56.4%), 자영업자 생존자금(48.8%), 코로나19 긴급고용안정 지원금(26.6%) 등의 순이었습니다.

가장 도움이 된 제도로는 자영업자 생존자금(33.1%), 서울시 재난긴급생활비 지원(26.6%), 코로나19 긴급고용안정 지원금(14.1%) 등의 순으로 꼽았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서울 소상공인 10명 중 9명 “하반기에도 매출 감소할 것”
    • 입력 2020-09-27 14:26:42
    • 수정2020-09-27 15:10:31
    경제
소상공인 10명 중 9명가량은 올해 하반기에도 매출이 줄어들 것으로 전망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중소기업중앙회 서울지역본부는 서울시 소기업소상공인연합회와 함께 서울 소재 소상공인 1천21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위기대응 소기업·소상공인 경영실태조사’를 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오늘(27일) 밝혔습니다.

응답자의 87.4%는 올해 하반기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감소할 것이라고 답했고, 증가할 것이라는 응답은 1.1%에 그쳤습니다.

올해 상반기 대비 하반기 매출이 감소할 것이라는 응답도 85.5%에 달했습니다.

지난해 상반기 대비 올해 상반기 매출에 대해서는 ‘감소했다’가 89.2%였고 ‘증가했다’는 1.3%에 불과했습니다.

상반기 매출이 감소한 이유는 전반적 경기 하강 영향(40.1%)을 가장 많이 꼽았고 사업 아이템과 경영방식이 코로나19에 부적합하다는 점(31.8%), 소비자의 대면 접촉 기피(17.6%) 등의 순이었습니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정부·지자체의 지원 제도를 활용한 경험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69.1%가 있다고 답했습니다.

활용한 지원 제도(복수 응답)는 서울시 재난긴급생활비 지원(56.4%), 자영업자 생존자금(48.8%), 코로나19 긴급고용안정 지원금(26.6%) 등의 순이었습니다.

가장 도움이 된 제도로는 자영업자 생존자금(33.1%), 서울시 재난긴급생활비 지원(26.6%), 코로나19 긴급고용안정 지원금(14.1%) 등의 순으로 꼽았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