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해 울산 건축상 대상에 ‘닫힌 집, 열린 집’
입력 2020.09.28 (07:45) 수정 2020.09.28 (08:00) 뉴스광장(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시의 올해 건축상 대상에 '온 건축사사무소'가 출품한 '닫힌 집, 열립 집'이 선정됐습니다.

이 작품은 "설계자의 실험 정신과 노력으로 폐쇄성과 개방성이 융합된 주거 평면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했다" 라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일반 부문 최우수 상은 울주군 범서읍 'EH 마린하우스'가, 공공 부문은 '선바위도서관'이 선정됐습니다.
  • 올해 울산 건축상 대상에 ‘닫힌 집, 열린 집’
    • 입력 2020-09-28 07:45:50
    • 수정2020-09-28 08:00:50
    뉴스광장(울산)
울산시의 올해 건축상 대상에 '온 건축사사무소'가 출품한 '닫힌 집, 열립 집'이 선정됐습니다.

이 작품은 "설계자의 실험 정신과 노력으로 폐쇄성과 개방성이 융합된 주거 평면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했다" 라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일반 부문 최우수 상은 울주군 범서읍 'EH 마린하우스'가, 공공 부문은 '선바위도서관'이 선정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