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개천절 상경집회 참석 시 형사 입건될 수 있어”
입력 2020.09.28 (07:57) 수정 2020.09.28 (09:05) 뉴스광장(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정부가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다음 달 3일 서울 시내에서 개천절 집회를 금지한 가운데 대전지방경찰청은 대전 시민이 해당 집회 참가할 경우 형사 입건 대상이 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대전 경찰은 대전 시민이 집회에 참석해 불법행위를 저지르거나 감염병예방법 위반 등 방역 지침을 위반한 사실이 확인될 경우 3백만 원 이하의 벌금을 비롯한 형사처분을 검토할 방침입니다.

한편 대전 경찰은 코로나19 관련 감염병예방법 위반 혐의로 14명을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고 5명을 수사 중입니다.
  • “개천절 상경집회 참석 시 형사 입건될 수 있어”
    • 입력 2020-09-28 07:57:50
    • 수정2020-09-28 09:05:38
    뉴스광장(대전)
정부가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다음 달 3일 서울 시내에서 개천절 집회를 금지한 가운데 대전지방경찰청은 대전 시민이 해당 집회 참가할 경우 형사 입건 대상이 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대전 경찰은 대전 시민이 집회에 참석해 불법행위를 저지르거나 감염병예방법 위반 등 방역 지침을 위반한 사실이 확인될 경우 3백만 원 이하의 벌금을 비롯한 형사처분을 검토할 방침입니다.

한편 대전 경찰은 코로나19 관련 감염병예방법 위반 혐의로 14명을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고 5명을 수사 중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