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홍남기 부총리, 전통시장서 “스마트화 적극 지원…서민 물가 부담 적극 대응”
입력 2020.09.28 (17:09) 수정 2020.09.28 (17:22) 경제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전통시장을 찾아 “전통시장의 스마트화와 비대면 전환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홍 부총리는 추석 연휴를 앞둔 오늘(28일) 서울 강북구 수유마을시장을 찾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상인들을 격려하며 이렇게 말했습니다.

홍 부총리는 아울러 “태풍 피해 등이 서민 물가 부담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비축 물량 출하, 할인 행사 등을 통해 적극적으로 대응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시장에서 온라인 앱으로 직접 간식거리를 구매해 인근 코로나19 선별 진료소에 전달하고, 경기도 파주의 육군 제1보병사단 일반전초(GOP) 소초를 방문해 군 장병들을 격려했습니다.

김용범 기재부 제1차관은 이날 서울시 도봉구 창2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긴급복지 전달체계를 점검했습니다.

김 차관은 “긴급복지 지원제도가 지금과 같은 위기상황에서는 최후의 사회안전망으로서 더욱 중요하다”면서 “정부는 긴급복지 지원 규모를 대폭 늘리고 요건을 완화해 사각지대를 보완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위기상황에서 복지 분야 응급시스템이 제때 작동해 어려우신 분들이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동 주민센터 직원들이 대상자 발굴 및 지원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기획재정부 제공]
  • 홍남기 부총리, 전통시장서 “스마트화 적극 지원…서민 물가 부담 적극 대응”
    • 입력 2020-09-28 17:09:26
    • 수정2020-09-28 17:22:33
    경제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전통시장을 찾아 “전통시장의 스마트화와 비대면 전환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홍 부총리는 추석 연휴를 앞둔 오늘(28일) 서울 강북구 수유마을시장을 찾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상인들을 격려하며 이렇게 말했습니다.

홍 부총리는 아울러 “태풍 피해 등이 서민 물가 부담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비축 물량 출하, 할인 행사 등을 통해 적극적으로 대응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시장에서 온라인 앱으로 직접 간식거리를 구매해 인근 코로나19 선별 진료소에 전달하고, 경기도 파주의 육군 제1보병사단 일반전초(GOP) 소초를 방문해 군 장병들을 격려했습니다.

김용범 기재부 제1차관은 이날 서울시 도봉구 창2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긴급복지 전달체계를 점검했습니다.

김 차관은 “긴급복지 지원제도가 지금과 같은 위기상황에서는 최후의 사회안전망으로서 더욱 중요하다”면서 “정부는 긴급복지 지원 규모를 대폭 늘리고 요건을 완화해 사각지대를 보완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위기상황에서 복지 분야 응급시스템이 제때 작동해 어려우신 분들이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동 주민센터 직원들이 대상자 발굴 및 지원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기획재정부 제공]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