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성서 일가족 3명 파도에 휩쓸려 숨져
입력 2020.09.28 (19:59) 수정 2020.09.28 (20:10) 뉴스7(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오늘(28일) 오후 1시 55분쯤, 고성군 토성면의 한 해변에서 경기도 수원시 39살 A 씨와 각각 6살인 A 씨의 아들, 조카 등 3명이 파도에 휩쓸려, 해경과 119가 구조해 병원으로 옮겼지만, 모두 숨졌습니다.

해경과 소방당국은 "어린이들이 위험해 보이자 엄마인 A씨가 구조하러 들어갔다"는 목격자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고성서 일가족 3명 파도에 휩쓸려 숨져
    • 입력 2020-09-28 19:59:30
    • 수정2020-09-28 20:10:06
    뉴스7(춘천)
오늘(28일) 오후 1시 55분쯤, 고성군 토성면의 한 해변에서 경기도 수원시 39살 A 씨와 각각 6살인 A 씨의 아들, 조카 등 3명이 파도에 휩쓸려, 해경과 119가 구조해 병원으로 옮겼지만, 모두 숨졌습니다.

해경과 소방당국은 "어린이들이 위험해 보이자 엄마인 A씨가 구조하러 들어갔다"는 목격자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춘천)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