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소방청 “충북 모 소방서장 갑질 일부 확인”
입력 2020.09.28 (21:59) 수정 2020.09.28 (22:03) 뉴스9(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충북 모 소방서장이 회식 자리에서 갑질을 했다는 논란이 제기돼 소방청이 감찰한 결과, 일부 사실로 확인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소방청은 지난 7월 충북의 모 소방서 부서 회식 자리에서 소방서장 A 씨가 한 직원에게 라면 먹기를 강요하고 욕설을 했다는 내용의 진정서가 제출돼 감찰을 벌였고 일부 사실로 확인됨에 따라, 충북소방본부에 징계 처분을 권고했습니다.

이에 대해 A 서장은 "갑질한 사실이 전혀 없으며, 징계위에서 소명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충북소방본부는 추가 사실관계를 확인한 뒤 조만간 징계위원회를 열 방침입니다.
  • 소방청 “충북 모 소방서장 갑질 일부 확인”
    • 입력 2020-09-28 21:59:03
    • 수정2020-09-28 22:03:04
    뉴스9(청주)
충북 모 소방서장이 회식 자리에서 갑질을 했다는 논란이 제기돼 소방청이 감찰한 결과, 일부 사실로 확인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소방청은 지난 7월 충북의 모 소방서 부서 회식 자리에서 소방서장 A 씨가 한 직원에게 라면 먹기를 강요하고 욕설을 했다는 내용의 진정서가 제출돼 감찰을 벌였고 일부 사실로 확인됨에 따라, 충북소방본부에 징계 처분을 권고했습니다.

이에 대해 A 서장은 "갑질한 사실이 전혀 없으며, 징계위에서 소명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충북소방본부는 추가 사실관계를 확인한 뒤 조만간 징계위원회를 열 방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