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종인 “추미애 무혐의? 검찰개혁 의구심…특검해야”
입력 2020.09.29 (15:55) 수정 2020.09.29 (16:46) 정치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아들 서 모 씨 등의 ‘군 휴가 특혜 의혹’에 대한 검찰 수사 결과, 무혐의 처분을 받은 것에 대해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특검을 요구했습니다.

김종인 위원장은 오늘(29일)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검찰개혁의 본질이 과연 무엇이었나 하는 의구심이 든다. 결국 검찰개혁이 특정 권력을 가진 사람들에 대한 ‘봐주기’ 수사 아니었느냐”며 “결국 특검 같은 걸 시도할 수 밖에 없는 상황이 전개 됐다고 본다”라고 말했습니다.

‘공무원 피살 사건’에 대해서는 정부·여당의 태도가 소극적이라고 비판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김정은 위원장에게 어떤 아쉬운 게 있어서 북한의 못된 행위에 대해 추궁하지 않느냐”며 “북한에서 보냈다는 통지문 때문에 다들 감격한 듯이 북한을 옹호하는 듯한 태도를 보이는 것을 도저히 납득하기 어렵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문재인 대통령이 국민에게 ‘공무원 피살 사건’에 대한 더 자세한 설명을 해야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김종인 “추미애 무혐의? 검찰개혁 의구심…특검해야”
    • 입력 2020-09-29 15:55:32
    • 수정2020-09-29 16:46:43
    정치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아들 서 모 씨 등의 ‘군 휴가 특혜 의혹’에 대한 검찰 수사 결과, 무혐의 처분을 받은 것에 대해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특검을 요구했습니다.

김종인 위원장은 오늘(29일)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검찰개혁의 본질이 과연 무엇이었나 하는 의구심이 든다. 결국 검찰개혁이 특정 권력을 가진 사람들에 대한 ‘봐주기’ 수사 아니었느냐”며 “결국 특검 같은 걸 시도할 수 밖에 없는 상황이 전개 됐다고 본다”라고 말했습니다.

‘공무원 피살 사건’에 대해서는 정부·여당의 태도가 소극적이라고 비판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김정은 위원장에게 어떤 아쉬운 게 있어서 북한의 못된 행위에 대해 추궁하지 않느냐”며 “북한에서 보냈다는 통지문 때문에 다들 감격한 듯이 북한을 옹호하는 듯한 태도를 보이는 것을 도저히 납득하기 어렵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문재인 대통령이 국민에게 ‘공무원 피살 사건’에 대한 더 자세한 설명을 해야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