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국내선 ‘북적’·국제선 ‘텅텅’…항공·여행지 방역수칙은?
입력 2020.09.29 (19:20) 수정 2020.09.29 (19:56)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썰렁한 국제선, 북적이는 국내선, 닷새간의 추석 연휴를 앞둔 공항의 모습입니다.

귀성객은 물론이고, 여행객도 많기 때문인데요.

코로나 19 걱정, 안 할 수 없겠죠.

코로나 19 재확산을 막기 위해 비행기 안에서, 여행지에서 방역 수칙을 철저히 지키는 게 어느 때보다 중요합니다.

천효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인천국제공항 여객터미널이 텅 비었습니다.

공항 직원을 빼면 인적이 거의 없습니다.

코로나 19 영향으로 이번 추석 연휴 기간 인천국제공항 이용객 수는 하루 평균 7천6백여 명, 지난해보다 95% 넘게 줄 것으로 예상됩니다.

김포공항은 정반댑니다.

선물을 한 아름 들고 고향을 찾는 귀성객에다 여행을 떠나는 사람들까지 몰렸습니다.

이번 연휴 기간 국내선 공항은 78만 명이 이용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지난해 추석 연휴 때의 75% 수준까지 이용객이 회복됐습니다.

띄어 앉기는 불가능합니다.

[강미연/경기도 안양시 : "소독제 준비하고 마스크 충분히 준비하고 미리 좌석도 떨어지게 예약하고 뭐 이렇게 해서 준비하고 조심히 가고 있어요."]

[공항 안내멘트 :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여 모두의 건강과…."]

무엇보다 공항 터미널과 기내에서 마스크를 반드시 써야 합니다.

기내에서 음식을 먹거나 음료를 마시는 게 금지돼 미리 먹고 타야 합니다.

또 공항에 미리 도착해 사람들이 몰리는 시간을 피하는 게 좋습니다.

[조수행/한국공항공사 서울지역본부 본부장 : "항공권 발권부터 키오스크라든가 모바일을 이용해서 발권을 할 수 있고 신분확인도 생체인식시스템을 이용해서 신분을 확인할 수 있도록…."]

여행지에서는 노래방이나 뷔페, 사우나 등 사람이 몰리는 밀폐된 공간에는 방문하지 않는 게 좋습니다.

또 발열이나 호흡기 증상 등이 나타나면 곧바로 격리한 다음, 1339에 전화해 코로나 진단 검사를 안내받아야 합니다.

KBS 뉴스 천효정입니다.

촬영기자:송상엽/영상편집:김대범/그래픽:채상우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국내선 ‘북적’·국제선 ‘텅텅’…항공·여행지 방역수칙은?
    • 입력 2020-09-29 19:20:24
    • 수정2020-09-29 19:56:25
    뉴스 7
[앵커]

썰렁한 국제선, 북적이는 국내선, 닷새간의 추석 연휴를 앞둔 공항의 모습입니다.

귀성객은 물론이고, 여행객도 많기 때문인데요.

코로나 19 걱정, 안 할 수 없겠죠.

코로나 19 재확산을 막기 위해 비행기 안에서, 여행지에서 방역 수칙을 철저히 지키는 게 어느 때보다 중요합니다.

천효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인천국제공항 여객터미널이 텅 비었습니다.

공항 직원을 빼면 인적이 거의 없습니다.

코로나 19 영향으로 이번 추석 연휴 기간 인천국제공항 이용객 수는 하루 평균 7천6백여 명, 지난해보다 95% 넘게 줄 것으로 예상됩니다.

김포공항은 정반댑니다.

선물을 한 아름 들고 고향을 찾는 귀성객에다 여행을 떠나는 사람들까지 몰렸습니다.

이번 연휴 기간 국내선 공항은 78만 명이 이용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지난해 추석 연휴 때의 75% 수준까지 이용객이 회복됐습니다.

띄어 앉기는 불가능합니다.

[강미연/경기도 안양시 : "소독제 준비하고 마스크 충분히 준비하고 미리 좌석도 떨어지게 예약하고 뭐 이렇게 해서 준비하고 조심히 가고 있어요."]

[공항 안내멘트 :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여 모두의 건강과…."]

무엇보다 공항 터미널과 기내에서 마스크를 반드시 써야 합니다.

기내에서 음식을 먹거나 음료를 마시는 게 금지돼 미리 먹고 타야 합니다.

또 공항에 미리 도착해 사람들이 몰리는 시간을 피하는 게 좋습니다.

[조수행/한국공항공사 서울지역본부 본부장 : "항공권 발권부터 키오스크라든가 모바일을 이용해서 발권을 할 수 있고 신분확인도 생체인식시스템을 이용해서 신분을 확인할 수 있도록…."]

여행지에서는 노래방이나 뷔페, 사우나 등 사람이 몰리는 밀폐된 공간에는 방문하지 않는 게 좋습니다.

또 발열이나 호흡기 증상 등이 나타나면 곧바로 격리한 다음, 1339에 전화해 코로나 진단 검사를 안내받아야 합니다.

KBS 뉴스 천효정입니다.

촬영기자:송상엽/영상편집:김대범/그래픽:채상우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코로나19 팩트체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