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북한 매체, 이란 신형 해상탄도미사일 소개
입력 2020.09.29 (19:45) 수정 2020.09.29 (19:48) 정치
북한이 국제사회 제재를 받고 있는 이란의 신형 해상탄도미사일 개발 소식을 전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은 오늘(29일) "이란 이슬람교 혁명근위대가 27일 신형 해상 탄도미사일을 공개했다"며 "'졸파카르 바시르'로 명명된 미사일의 사거리는 700㎞, 탄두에는 광학 목표 추적 장치가 설치됐다"고 보도했습니다.

통신은 이란군 총사령관의 "제재를 국방공업을 발전시킬 수 있는 기회로 전환하고 있다"는 발언도 함께 전했습니다.

이란은 북한과 마찬가지로 핵무기 개발을 추진해 미국을 비롯한 국제사회의 제재를 받는 국가입니다.

북한이 당 창건 75주년 기념 열병식에서 신형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과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을 공개할지에 관심이 쏠리는 가운데 이란의 신형 미사일 공개 소식을 보도한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북한 매체, 이란 신형 해상탄도미사일 소개
    • 입력 2020-09-29 19:45:34
    • 수정2020-09-29 19:48:01
    정치
북한이 국제사회 제재를 받고 있는 이란의 신형 해상탄도미사일 개발 소식을 전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은 오늘(29일) "이란 이슬람교 혁명근위대가 27일 신형 해상 탄도미사일을 공개했다"며 "'졸파카르 바시르'로 명명된 미사일의 사거리는 700㎞, 탄두에는 광학 목표 추적 장치가 설치됐다"고 보도했습니다.

통신은 이란군 총사령관의 "제재를 국방공업을 발전시킬 수 있는 기회로 전환하고 있다"는 발언도 함께 전했습니다.

이란은 북한과 마찬가지로 핵무기 개발을 추진해 미국을 비롯한 국제사회의 제재를 받는 국가입니다.

북한이 당 창건 75주년 기념 열병식에서 신형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과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을 공개할지에 관심이 쏠리는 가운데 이란의 신형 미사일 공개 소식을 보도한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