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부, 나라미 ‘쌀벌레’ 전수조사…“보관 기간도 단축”
입력 2020.09.29 (19:56) 수정 2020.09.29 (19:57) 뉴스7(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정부로부터 싸게 공급받는 나라미에서 '쌀벌레'가 무더기로 나왔다는 KBS 보도에, 농림축산식품부가 나라미의 공급 과정을 전수조사하기로 했습니다.

또, 재발 방지를 위해 50일 가까이 걸렸던 보관 기간도 한 달 안으로 줄이기로 했습니다.

윤경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흰 쌀 사이에서 새까만 점 같은 게 움직이며 올라옵니다.

지난 21일 배송받은 나라미에서 쌀벌레 '바구미'가 그득 나온 겁니다.

차상위계층인 70대 홀몸노인이 종이 포대를 뜯자마자 쌀벌레들이 나왔다고 항의하자 창원시 진해구청은 다른 쌀로 교환해줬습니다.

[홀몸노인/음성변조 : "창고 관리하는 사람이라며 전화 왔는데 어쩌다 아주머니 쌀이 그렇게 된 것 같다고…. 배달하는 과정에서 그렇게 됐나 그래요."]

문제가 된 쌀은 지난 달 5일 도정된 쌀, 지난 21일 배송되기까지 48일이 걸렸습니다.

창원시 농업기술센터는 같은 날 도정된 600포대를 모두 점검했지만 쌀벌레가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반면 농림축산식품부는 도정 뒤 배송까지 여름철 오랜 기간 보관하면서 쌀벌레가 생겼을 가능성이 크다고 추정했습니다.

그러면서 농림축산식품부는 나라미 보관과 공급 상태를 전수조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농산물품질관리원과 함께 전국의 도정공장과 보관창고, 배송업체의 위생·품질 상태와 해충 발생 여부를 조사할 예정입니다.

[농림축산식품부 관계자/음성변조 : "도정하고 나서 중간에 보관하고 지역 배송업체가 인수해서 수급자에게 가기까지가 시간이 좀 걸렸잖아요. 이 사이에 바구미가 발생한 거로 추정하고 있고, 전국적으로 한번 실태 점검을 해보라고 조치할 계획입니다."]

농림부는 또, 매달 필요한 양을 미리 파악해 배송되기까지의 보관 기간을 한 달 안으로 줄이고, 여름철에는 냉장 설비를 갖춘 저온창고에 우선 보관하도록 조치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윤경재입니다.

촬영기자:지승환
  • 정부, 나라미 ‘쌀벌레’ 전수조사…“보관 기간도 단축”
    • 입력 2020-09-29 19:56:00
    • 수정2020-09-29 19:57:28
    뉴스7(대구)
[앵커]

정부로부터 싸게 공급받는 나라미에서 '쌀벌레'가 무더기로 나왔다는 KBS 보도에, 농림축산식품부가 나라미의 공급 과정을 전수조사하기로 했습니다.

또, 재발 방지를 위해 50일 가까이 걸렸던 보관 기간도 한 달 안으로 줄이기로 했습니다.

윤경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흰 쌀 사이에서 새까만 점 같은 게 움직이며 올라옵니다.

지난 21일 배송받은 나라미에서 쌀벌레 '바구미'가 그득 나온 겁니다.

차상위계층인 70대 홀몸노인이 종이 포대를 뜯자마자 쌀벌레들이 나왔다고 항의하자 창원시 진해구청은 다른 쌀로 교환해줬습니다.

[홀몸노인/음성변조 : "창고 관리하는 사람이라며 전화 왔는데 어쩌다 아주머니 쌀이 그렇게 된 것 같다고…. 배달하는 과정에서 그렇게 됐나 그래요."]

문제가 된 쌀은 지난 달 5일 도정된 쌀, 지난 21일 배송되기까지 48일이 걸렸습니다.

창원시 농업기술센터는 같은 날 도정된 600포대를 모두 점검했지만 쌀벌레가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반면 농림축산식품부는 도정 뒤 배송까지 여름철 오랜 기간 보관하면서 쌀벌레가 생겼을 가능성이 크다고 추정했습니다.

그러면서 농림축산식품부는 나라미 보관과 공급 상태를 전수조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농산물품질관리원과 함께 전국의 도정공장과 보관창고, 배송업체의 위생·품질 상태와 해충 발생 여부를 조사할 예정입니다.

[농림축산식품부 관계자/음성변조 : "도정하고 나서 중간에 보관하고 지역 배송업체가 인수해서 수급자에게 가기까지가 시간이 좀 걸렸잖아요. 이 사이에 바구미가 발생한 거로 추정하고 있고, 전국적으로 한번 실태 점검을 해보라고 조치할 계획입니다."]

농림부는 또, 매달 필요한 양을 미리 파악해 배송되기까지의 보관 기간을 한 달 안으로 줄이고, 여름철에는 냉장 설비를 갖춘 저온창고에 우선 보관하도록 조치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윤경재입니다.

촬영기자:지승환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