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은 울산본부,코로나19 피해 기업 지원 확대
입력 2020.09.29 (23:28) 수정 2020.09.30 (01:17) 뉴스7(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한국은행 울산본부는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어려움이 지속되는 울산지역 중소기업을 위해 지원자금 규모를 기존 1,800억원에서 2,400억원으로 600억원 확대했습니다.

업체당 지원한도는 최대 5억원입니다.

울산본부 조사결과, 기존 코로나 피해기업 지원자금의 74%에 해당하는 1,337억원은 영세 개인사업자와 저신용 중소법인에 지원됐습니다.
  • 한은 울산본부,코로나19 피해 기업 지원 확대
    • 입력 2020-09-29 23:28:53
    • 수정2020-09-30 01:17:21
    뉴스7(울산)
한국은행 울산본부는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어려움이 지속되는 울산지역 중소기업을 위해 지원자금 규모를 기존 1,800억원에서 2,400억원으로 600억원 확대했습니다.

업체당 지원한도는 최대 5억원입니다.

울산본부 조사결과, 기존 코로나 피해기업 지원자금의 74%에 해당하는 1,337억원은 영세 개인사업자와 저신용 중소법인에 지원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