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추석 연휴 경남 관광지 예약 80%…‘방역 강화’
입력 2020.09.30 (08:07) 수정 2020.09.30 (08:11) 뉴스광장(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이번 추석 연휴 경남의 주요 관광지 예약률이 80%를 넘어, 경상남도가 코로나19 방역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경상남도 문화관광국은 추석 연휴 통영과 거제 지역 리조트와 호텔 예약률이 80~100%이며, 골프장은 추석 당일을 제외하고 예약률이 100%에 가깝다고 밝혔습니다.

경상남도는 이에 따라 어제(29일)까지 관광시설 650여 곳을 점검해 출입자 명부 작성과 마스크 착용 같은 방역 수칙을 지키도록 하고, 연휴에는 방역관리단을 가동합니다.
  • 추석 연휴 경남 관광지 예약 80%…‘방역 강화’
    • 입력 2020-09-30 08:07:27
    • 수정2020-09-30 08:11:41
    뉴스광장(창원)
이번 추석 연휴 경남의 주요 관광지 예약률이 80%를 넘어, 경상남도가 코로나19 방역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경상남도 문화관광국은 추석 연휴 통영과 거제 지역 리조트와 호텔 예약률이 80~100%이며, 골프장은 추석 당일을 제외하고 예약률이 100%에 가깝다고 밝혔습니다.

경상남도는 이에 따라 어제(29일)까지 관광시설 650여 곳을 점검해 출입자 명부 작성과 마스크 착용 같은 방역 수칙을 지키도록 하고, 연휴에는 방역관리단을 가동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