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남교육청, ‘스쿨 미투’ 가해 교사 재심의 요구
입력 2020.09.30 (10:16) 수정 2020.09.30 (10:18) 930뉴스(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경상남도교육청은 최근 창원지역 한 여자중학교에서 발생한 '스쿨 미투'와 관련해 해당 학교에 징계 재심의를 요구했습니다.

경남교육청은 이 학교 법인에 재학생들이 성적 수치심을 느끼게 하는 발언을 한 교사 4명에 대한 중징계 의결을 요구했지만, 학교 법인은 중징계 1명, 경징계 2명, 불문경고 1명 결정했습니다.

이에 경남교육청은 징계가 가볍다며 재심의할 것을 학교법인에 요구했습니다.

  • 경남교육청, ‘스쿨 미투’ 가해 교사 재심의 요구
    • 입력 2020-09-30 10:16:27
    • 수정2020-09-30 10:18:33
    930뉴스(창원)
경상남도교육청은 최근 창원지역 한 여자중학교에서 발생한 '스쿨 미투'와 관련해 해당 학교에 징계 재심의를 요구했습니다.

경남교육청은 이 학교 법인에 재학생들이 성적 수치심을 느끼게 하는 발언을 한 교사 4명에 대한 중징계 의결을 요구했지만, 학교 법인은 중징계 1명, 경징계 2명, 불문경고 1명 결정했습니다.

이에 경남교육청은 징계가 가볍다며 재심의할 것을 학교법인에 요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